News

원스토어, 테라핀스튜디오와 웹툰·웹소설 IP 공유 업무 협약

서하영 기자 | 2022-09-01 13:45

애플리케이션(앱)마켓 원스토어가 자사의 스토리 콘텐츠 플랫폼 원스토리 지식재산권(IP)의 해외 진출을 위해 글로벌 콘텐츠·테크 기반 기업 테라핀스튜디오와 협력한다고 31일 밝혔다.

테라핀스튜디오는 국내 대표 웹툰 플랫폼 중 하나인 ‘투믹스’와 글로벌 웹툰 제작사 테라핀의 모기업으로, 웹툰 플랫폼인 투믹스는 현재 9개 국어로 글로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웹툰·웹소설 제작 스튜디오인 코핀은 최근 미국 법인 전환을 완료한 바 있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원스토어와 테라핀스튜디오는 각사가 보유한 IP의 교류 및 원 소스 멀티 유즈(OSMU) 콘텐츠의 글로벌 동반 진출을 목표로 다방면에서 협력한다.

양사는 웹툰·웹소설 IP를 상호 플랫폼을 통해 교차 제공, 콘텐츠 풀 확대와 이용자 확보를 위해 노력할 것으로 보인다.

또 양사는 테라핀스튜디오가 보유한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해 영화·드라마·게임·확장가상세계(메타버스) 등 다양한 형태의 OSMU 콘텐츠를 할리우드를 포함한 글로벌 시장에 진출시키는데 협력하며, 이 과정에서 원스토어는 테라핀스튜디오 IP의 글로벌 진출에 필요한 번역을 지원한다.

원스토어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콘텐츠 밸류체인 확장에 집중하는 동시에 글로벌 진출을 가속화할 계획이다.

이러한 진출 노력의 일환으로 원스토어는 앞서 장르소설 전문 출판사 로크미디어 인수, 중국 1위 웹툰 플랫폼 ‘콰이칸’ 지분 투자, 웨이브의 콘텐츠 개발 자회사 스튜디오웨이브와의 IP 공동 개발 협약 체결 등을 진행한 바 있다.

이재환 원스토어 대표는 “원스토어와 테라핀스튜디오는 원천 IP와 이를 유통 시킬 수 있는 강력한 플랫폼을 보유한 만큼 디지털 콘텐츠의 생산과 유통 전 과정에서 시너지를 발휘 할 것”이라며, “양사의 교류를 통해 이용자 기반을 확대하고 글로벌 시장에서 성공 사례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유영학 테라핀스튜디오 대표 또한 “IP가 경쟁력이 된 오늘날 시장 내 경쟁은 플랫폼과 국경을 넘어서고 있다”며 “원스토어와 세계 시장에서 인정 받는 K-콘텐츠를 발굴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