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컴투스홀딩스 'XFLA', 웹툰 플랫폼 '하이퍼 코믹'에 전략적 투자

윤정현 기자 | 2022-11-09 09:16



컴투스홀딩스를 비롯, 대형 웹툰 에이전시들이 참여중인 글로벌 블록체인 메인넷 XPLA(엑스플라)가 웹3 웹툰 플랫폼 하이퍼코믹(HYPERCOMIC)에 전략적 투자를 실시했다고 8일 밝혔다.

하이퍼코믹은 K-웹툰 콘텐츠 제작사로 유명한 ‘엠스토리허브’를 비롯해 인기 웹툰 ‘나 혼자만 레벨업’의 제작사 ‘레드아이스’ 등 대다수 국내 웹툰 제작사들과 파트너십을 맺었다.

이번 투자를 계기로 XPLA와 하이퍼코믹은 거래 수수료를 최소화한 웹3 웹툰 플랫폼을 구축하고,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하는 콘텐츠 창작자 및 이용자에게 토큰을 배분하는 토큰 경제 시스템을 구현할 계획이라고 컴투스홀딩스 측은 밝혔다. 콘텐츠이용자는 리뷰를 남기거나, 추천하거나, SNS에 올리거나, 번역에 참여하는 행위를 통해 토큰을 배분받을 수 있으며, 대체불가토큰(NFT) 소유자는 콘텐츠 제작에 직간접적으로 참여할 수 있다. 이러한 토큰 경제 시스템이 접목되면 최근 세계적으로 높은 인기를 얻고 있는 K-웹툰의 글로벌 시장 폭발력이 더욱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고 컴투스홀딩스 측은 밝혔다.

폴 킴 XPLA 리더는 “XPLA와 하이퍼코믹은 콘텐츠 창작자와 이용자 모두를 위한 블록체인 플랫폼을 지향한다는 동일한 웹3 철학을 가지고 있다”라며 “XPLA는웹툰을 포함한 다양한 분야의 미래 디지털 콘텐츠를 아우르는 블록체인 메인넷 생태계 확장에 박차를 가하고, 참여 주체 모두에게 이익이 되는 선순환 체계를 지속적으로 구축해 나갈 것이다”라고 했다.

한편, XPLA는 국내·외 파트너들과 함께 웹3 게임, 메타버스, NFT 마켓플레이스 서비스를 중심으로 미래 디지털 콘텐츠 및 플랫폼을 아우르는 글로벌 메이저메인넷을 목표로 하고 있다. 컴투스 그룹 외에도 애니모카 브랜즈, YGG, 해시드,오지스, 딜라이트, 엑스테리오 등 글로벌 웹3 기업들의 시너지가 더해져 안정성과 확장성은 물론 콘텐츠 경쟁력이 높아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