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은퇴밈 시초' 안재홍, 웹툰 '닭강정' 캐릭터와 생김새 흡사

장해원 기자 | 2024-03-13 13:08



안재홍이 원작 웹툰 '닭강정' 캐릭터와의 싱크로율에 대해 언급했다.

13일 오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는 넷플릭스 시리즈 ‘닭강정’(연출/각본 이병헌) 제작보고회가 진행됐다. 이날 제작보고회에는 배우 류승룡, 안재홍, 김유정 그리고 이병헌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안재홍은 “은퇴밈의 시초로 자긍심을 가지고 있다”라고 운을 떼며 캐릭터 준비 과정과 관련해 “처음에 시나리오를 보고 웹툰을 참고하기 위해 봤다. 웹툰을 보고는 ‘내가 해야 한다’라고 느꼈다. 생김새가 흡사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참 많이 유사함을 느낄 수 있었다. 원작 웹툰의 캐릭터가 튀어나온 듯한 느낌을 구현해보고 싶은 마음이 컸다”고 말했다. 이어 “마성의 매력을 지닌 웹툰의 매력을 가진 언어가 있다는 생각을 했다. 이 작품에 맞는 톤앤매너를 구상해야겠다는 생각으로 임했다”라고 캐릭터 준비 과정을 설명했다.

이병헌 감독은 안재홍 캐스팅 이유에 “대본을 안재홍 배우에게 주는 게 부담이 됐다. 너무 싱크로율이 높아서, 한창 잘생겨지고 있는 배우에게 실례인 게 아닌가 싶더라. 근데 얼마 뒤에 주오남이 나왔다. 그때부터 미안함이 없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주었다.

한편 ‘닭강정’​은 의문의 기계에 들어갔다가 닭강정으로 변한 딸 민아(김유정 분)를 되돌리기 위한 아빠 선만(류승룡 분)과 그녀를 짝사랑하는 백중(안재홍 분)의 신계(鷄)념 코믹 미스터리 추적극​이다.

'닭강정'은 오는 15일에 공개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