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대전시, 웹툰 정책 거버넌스 '대전웹툰진흥위원회' 발족

정나현 기자 | 2024-02-07 13:29


대전시는 6일 민선 8기 공약인 웹툰 IP 첨단 클러스터의 민관 협력과 웹툰 산업 발전을 위한 정책 거버넌스 기구 설립을 위해 '대전웹툰진흥위원회' 발족식을 가졌다.

위원회는 이은학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이0 당연직 위원장, 민간 공동위원장에 성문기 (사)한국만화웹툰학회장을, 부위원장은 서범강 (사)한국웹툰산업협회장과 김병수 (사)대전만화연합 회장을, 문체부 지정 사단법인 웹툰·웹소설 협회장과 충청권 교수들을 민간 전문위원으로 위촉했다.

대전시는 위원회를 통해 웹툰 산업계 이슈와 민간 기업·대학의 지원 수요 파악, 정부·지자체의 산업계 육성 및 인력양성 지원 방향 등을 상시 논의할 계획이며, 정부의 120대 국정과제, 올해 1월 발표된 문체부「만화·웹툰 산업 발전 방향」등 국가 정책 목표 달성에 대전시와 웹툰 산업계가 적극 연계·협력하겠다는 취지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전문위원으로 위촉된 (사)한국만화가협회 신일숙 회장, (사)웹툰협회 전세훈 회장, (사)한국웹툰작가협회 권혁주 회장, (사)한국만화스토리협회 정기영 회장, (사)한국카툰협회 김평현 회장, (사)한국창작스토리작가협회 성인규 회장, 한국영상대 성대훈 교수, 배재대 김세종 교수, 정선화 대전시 문화콘텐츠 과장, 이정근 진흥원 영상게임사업단장 등이 참석하여 향후 2024~2028년 웹툰 IP 첨단클러스터 사업 중장기 로드맵과 문체부 정책과 부합한 민관 협력사업 추진, 행사개최 방안 등에 대한 간담회를 진행했다.

위원장을 맡은 이은학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장은 "웹툰 산업이 고용 창출과 고부가가치를 지닌 핵심 산업인 만큼, 위원회에서 논의될 다양한 산학관 협력사업과 행사개최 등을 통해 웹툰 산업 생태계를 조성하여 대전을 웹툰 선도 도시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대전시는 웹툰 산업 선도 도시로서의 명성을 지키고자 지난해부터 현재까지 7개 전국 웹툰 협단체 및 대전 4개 대학과 MOU를 체결하였으며, 대전국제웹툰잡페어, 대학만화웹툰최강전, 산학공동캠퍼스 등의 협력 사업들을 적극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