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ivew

만남이 있다면 이별도 있다. 이별에 대한 세 가지 이야기.

자동고양이 | 2016-07-01 06:30

 

 

 

  사람은 누구나 만나서 만남을 가진다. 그것이 굳이 연인, 혹은 이성이 아니더라도 가족에 대한 만남일 수도 있고, 때로는 반려 동물과의 만남이기도 하다. 다양한 방법의 만남, 그러나 그 끝에는 이별이 존재하고 그것을 추스리는 것 역시 만남의 연장선이나 마찬가지이다. 하지만 이별을 받아들이기 어려운 당신. 그런 당신을 위해 함께 공감할 수 있는, 이별을 도와주는 웹툰들이 있다.

 

 

d7d4c22f70ed67d0dfc420110109ab24.png

1. 우리 헤어졌어요. / 류채린 / 네이버

 

 

9dccb68c027fc0ee84b1ec03d28a23d1.jpg

 

 

  으레 로맨스 만화의 시작이라면 시작은 누군가와의 만남이다. 하지만 이 웹툰은 전혀 그렇지 않다. 우선 제목만 봐도 그렇지 않은가. 너무나도 사랑해 함께 동거를 하다가 서로에게 질려 이별을 선택하게 된 <노우리>와 <지원영>. 하지만 아무 생각 없이 선택한 동거는 그들의 발목을 잡았고 그렇게 둘은 이별을 한 채 함께 사는 관계가 되어 버렸다.

 

 

1410762136466137.jpg

 

 

  얼핏 보면 이해할 수 없는 관계이기도 하다. 하지만 이별 후 함께 사는 그들은 한 걸음 뒤로 물러나서 새로운 사람, 그리고 새로운 사랑을 만나면서 자신이 살아왔던 사람을 새롭게 바라보는 계기를 얻게 되었다. 다소 판타지 같기는 하지만 보고 있노라면 로맨틱 코미디처럼 유쾌한 그들의 이야기는 이별과 로맨스를 새롭게 연결시킨 웹툰이기도 하다.

 

 

 

d7d4c22f70ed67d0dfc420110109ab24.png

2. 이별의 품격 / 해마, 억수씨 / 레진 코믹스 

 

 

shot-2015-03-06-22.13.32.png

 

 

  앞서 말했듯이 이별은 반드시 이성과의 것만은 아니다. 때로는 자신이 소중하게 여기는 것일 때도 있으며, 없어서는 안 될 것이기도 하다. 그러나 그것을 혼자서 추스르는 것은 절대로 쉬운 일이 아니다. 그래서 이별을 도와주는 이들이 있다. 생각해보면 이런 것도 하나쯤은 필요하지 않은가. 연애를 도와주는 연애전도사가 있고, 결혼을 도와주는 중매 사이트가 있고, 결혼을 도와주는 웨딩 플래너도 있다. 그렇다면 이별을 도와주는 이별의 품격 역시 필요하다. 

 

 

564631_00001.jpg

 

 

  이별이라는 것을 반드시 우울하게, 슬프게 받아들이는 것이 아닌 당연한 절차로 받아들이는 차분한 모습은 얼핏 보면 이해할 수 없을지라도 그러한 과정을 지나쳐야 새로운 것으로 나아갈 수 있다. 제각각 서로 다른 인물들의 이별에 대해 담담하게 서술하는 이야기는 화려하지는 않지만 공감, 그것으로 깊게 가라앉아 있다.

 

 

 

 

d7d4c22f70ed67d0dfc420110109ab24.png

3. 남과 여 / 혀노 / 네이버 

 

 

124.jpg

 

 

  사랑과 이별, 그것은 너무나도 손쉬운 계기로 갈라지는 것이다. 그리고 지극히도 현실적인, 누구나 한 번쯤은 겪어봤을 감정에 대해 무겁지 않게 서술하는 남과 여에서는 <정현성>과 <한성옥>의 이야기를 음악처럼 표현해나간다. 그렇기 때문에 더욱 쉽게 공감이 되고 이해할 수 있는, 얼핏 보면 지지부진해지기 좋은 소재를 매력적으로 풀어나가는 그들. 그들의 관계는 헤어졌지만 아름답다. 

 

 

vcc0veayxnjavmztpsub.jpg

 

 

  사랑하지만 헤어진다는 말이 너무나도 잘 어울리는, 그러나 헤어지는 것이 옳은 연인의 이야기는 흔한 로맨스 웹툰과는 달라 또다른 매력을 지니고 있다. 어쩌면 연애에 대한 새로운 패러다임 같은 그들의 관계는 먹먹하게 내리는 비와도 닮아 있다. 그렇기 때문에 서글프며, 그러기 때문에 고요하다. 

 

 

웹툰가이드 PICK
Webtoonguide Popular

추천

언데드의사 김해골 - 뼈만 남았지만 사랑스러운 그들
자동고양이 | 2016-07-19
엄마와 딸x2 - 실제 모녀의 모습이 100% 담겼다!
하월드 | 2016-07-18
와치 - 작품에 숨을 불어 넣다
위성 | 2016-07-18
삶의 막장에서 몸부림치다 '늑대처럼 울어라'
오지상 | 2016-07-18
자취 '그들의 자취'
후추씨 | 2016-07-18
윈드브레이커'숨막히는 청춘들의 라이딩'
양념 | 2016-07-17
우리는 한때 어렸기 때문에 - [스포] 아유고삼
므르므즈 | 2016-07-17
삼풍 - 잊어서는 안될 그날의 기억들
namu | 2016-07-17
알파고만 로봇이 아니다. 웹툰 속 등장하는 로봇들의 이야기.
자동고양이 | 2016-07-17
보글보글챱챱 - 다섯 여대생들의 유쾌한 씹고 뜯고 맛보는 이야기
아리나 | 2016-07-16
은빛 고릴라 - 인간의 끝 없는 욕심, 그에 대항하는 동물들
하월드 | 2016-07-16
귀도 - 우리가 알지 못하는 기이한 일들
자동고양이 | 2016-07-16
위대한 캣츠비 - 젊은세대들의 공감을 이끌어낸 전설같은 작품
namu | 2016-07-16
앙♡ 곤란한걸! '곤란한상황의 매력'
이십사센치 | 2016-07-16
더 퀸 : 침묵의 교실 - 방관자들의 이야기
namu | 2016-07-15
문유 - 조석이 그려내는 버라이어티한 생존일기
자동고양이 | 2016-07-15
천계영, 그녀는 여전히 성장하고 있는 만화가다.
자동고양이 | 2016-07-15
꽃밭에 솔 - 아름다운 꽃에 대한 공포증을 극복해나가다!
하월드 | 2016-07-15
4월의 눈을 가진 소녀 - 쌈마이한 운명의 죽음
경리단 | 2016-07-15
라임 오딧세이 - 기획웹툰의 한계를 넘은 웰메이드 판타지
경리단 | 2016-07-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