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ivew

누구나 꿈꾸는 캠퍼스 로맨스, 웹툰으로 만나다.

자동고양이 | 2016-08-02 06:16

 

 

  고등학교 시절, 질리도록 들은 말이 있다. 그것은 바로 대학교에 가면 살도 빠지고, 얼굴도 예뻐지고, 연애도 하게 될거라는 말이었다. 지긋지긋하도록 질린 고등학교의 반복되는 일상의 가운데 어른들의 그 말 하나만 믿고 이를 악물고 공부를 해 대학에 왔을 때 느낀 것. 그것은 순 거짓말이라는 사실이다. 아니, 그래. 가능할 수는 있을 것이다. 하지만 그것은 적어도 현실에서는 불가능하다. 그래서 우리는 웹툰을 본다. 현실 속에서 불가능한, 존재하지 않는 이들. 웹툰 속 반짝반짝 빛나는 그들의 모습은 더할 나위 없이 사랑스럽다.

 

 

cd62b45241d25e6a0447d89316276a41.png

1. 멀리서 보면 푸른 봄 / 지늉 / 다음

 

 

123_00001.jpg

 

 

  누구에게나 청춘은 있다. 그리고 그 청춘이 가장 꽃피는 시기는 아마도 대학교를 다니는 시절, 그때일 것이다. 그들은 제목대로 멀리서 보면 봄을 닮았다. 하지만 조금 더 가깝게 다가가 살펴보면 그 속에는 개개인의 이야기가 숨어있다. 누군가는 무시 받지 않기 위해 노력하고, 누군가는 자기 자신을 지키기 위해 노력한다. 그리고 누군가는 짝사랑을 하고, 누군가는 이별을 한다. 그렇게 엉켜있는 관계 속에서 알음알음 번져가는 사랑은 청춘을 가득 담은 캠퍼스 물에서 달콤한 사탕 같은 역할을 한다.

 

 

12907198_1701318076807919_837700003_n.jpg

 

 

  보고 있노라면 자신도 모르게 공감하게 되는, 한 편으로는 이해하게 되는 감정들. 단순히 달콤하기만 한 로맨스가 아닌 청춘의 이야기가 가미되면서 펼쳐지는 그들의 풍경은 우리를 집중하게 만들기엔 충분하다. 멀리서 보면 그저 초록색 나무로밖에 보이지 않지만 가까히 다가가 보면 찢겨진 나뭇잎도, 끝이 조금 누런 나뭇잎도, 이제 막 돋아난 새잎도 있듯이 그들 역시 제각각의 서로 다른 모양새로 자라나 성장하고 있다.

 

 

 

cd62b45241d25e6a0447d89316276a41.png

2. 세개의시간 / 노란구미 / 네이버

 

 

세개의_시간_(2).jpg

 

 

  일본에서 나고 자란 <미나미 히나>에게 있어서 한국이라는 공간은 이질적이고, 익숙하지 않지만 어딘지 친숙한 느낌이 드는 곳이다. 어린 시절부터 홀로 외롭게 자란 그녀, 그런 그녀에게 있어서 한국이라는 나라는 특별했고 그곳에서 만난 <권준호>, 그리고 <오원>은 더욱 의미를 지니고 있는 사람이 될 수밖에 없었다.

 

 

three1.jpg

 

 

  누군가는 자기 자신을 족쇄로 묶은 채 살아가고 있으며, 누군가는 자신의 세계 안에 스스로를 가둬둔 채 살아간다. 서로 다른, 모양새와 크기가 조금씩 다른 톱니바퀴가 누군가를 향한 마음과 새로운 깨달음으로 맞춰져 어우러지는 과정은 퍽 달달하고, 한 편으로는 뭉클하다. 누군가를 위한 또다른 시간, 그것이 가지는 의미는 무엇인가.

 

 

 

 

 

cd62b45241d25e6a0447d89316276a41.png

3. 강의실 201호 / 단추 / 레진

 

 

123.jpg

 

 

  사람에게 빠지는 것은 너무나도 순식간의 일이다. 오후 두 시, 201호 강의실에서 고백을 하면 이루어진다는 소문. 그 달달한 소문은 보는 이들에게 간질거리는 도입부를 제시한다. 그야말로 벚꽃이 팔랑거리는 듯한 분위기의 이야기 속에서 엉켜있는 짝사랑은 다소 복잡할 지언즉 제각각 전혀 다른 색감과 모양새를 지니고 있다.

 

 

123_00000.jpg

 

 

  어쩌면 순탄했을지도 모르겠지만 엉켜있기에 더욱 그 시절다운, 서투르고 모자란 시기의 마음처럼 제각각의 모양새로 흐트러져 있는 그들의 감정은 보는 이에게 절로 달달함을 느끼게 만들 정도로 사랑스럽다. 그리고 동시에 한 편으로는 고요하고, 은은하게 흐른다.

 

웹툰가이드 PICK
Webtoonguide Popular

추천

괴물 같은 아이돌 - 사람이 되고 싶은 괴물들
namu | 2016-08-04
이슬기 작가가 그리는 동화 같은 이야기들
자동고양이 | 2016-08-04
비굴해도 괜찮아 - 찌질한 일상을 긍정하다
누자비어스 | 2016-08-04
조금 색다른 대리운전 '그녀는 위험한 대리운전녀'
후추씨 | 2016-08-04
더 파이브 - 웹툰 작가가 영화감독이 되었다
namu | 2016-08-03
오!주예수여"종교웹툰?아니야!!"
양념 | 2016-08-03
너에게 말하지 못한 얘기 -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자동고양이 | 2016-08-03
커피와 함께 하는 웹툰, 다양한 맛보기.
자동고양이 | 2016-08-03
헤어진 다음날 - 감당할 수 없는 날이 반복된다면?
하월드 | 2016-08-03
뮤지션 - 꿈과 사랑을 쟁취하는 청춘들
박성원 | 2016-08-03
꽃들 속에 숨다 - 동화 속 세계와 소녀들의 애정
박성원 | 2016-08-03
여대생 길들이기 '멈추지 않는 길들이기'
이십사센치 | 2016-08-03
뱀파이어 - 어반 판타지 속의 흡혈귀
경리단 | 2016-08-03
금수저 - 현재 우리 사회의 모습을 반영한 이야기
시을 | 2016-08-03
은퇴한 히어로 - 전직 영웅의 이상야릇한 퇴직생활
위성 | 2016-08-03
안녕! 바북아 - 바북이를 통해 바라보는 세상
namu | 2016-08-03
어정쩡하게 전형적인 - [스포] 뱀피르
므르므즈 | 2016-08-02
유려함을 그려내는 작가, 제나.
자동고양이 | 2016-08-02
리안소울의 엑소클럽 - 녹색 눈의 소녀와 심장이 없는 소년
자동고양이 | 2016-08-02
러브 메이커 - 큐피드의 현대적 해석
namu | 2016-08-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