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ivew

아날로그 맨 - 서글픈 청춘의 초상

위성 | 2016-09-28 15:09

 

 

 

만화가 김수박이 스스로의 삶을 기초로 해 구성, 자신의 서울 생활보고서이자 삶에 대한 진솔한 고백. 픽션과 논픽션, 현실과 몽상을 넘나들며 한국 만화의 독창적 영역에 들어간 바로 그 만화, 아날로그 맨.

 

농담이었으면 뉴스에 등장했을 리가 없는 단어, 헬조선 2015. 대학진학률이 아무리 높아도 취업률 앞에 좌절하게 되는 세상이다. 길거리를 걷다 보면 먹을 것이 넘쳐나지만, 가끔은 마치 그것이 나 아닌 다른 누군가를 위한 상차림이라는 생각이 든다. 고가의 명품을 구입하기 위해 매주 목요일 백화점 오픈 시간마다 줄을 섰다는 친구의 이야기 또한 나와 같은 잉여들에게는 거리가 좀 먼 이야기이다.

 

얼마 전 방영했던 잉여들의 히치하이킹을 보며 서글펐던 것은 나뿐만이 아닐 것이다. 서글펐고, 서글펐고, 서글펐다. 부모님 뵐 면목도, 돈도 없어 귀성길에 오르지 못하는 이들을 위해 만들었을 잉여로운 Show가, 그것을 보고 ‘예능이잖아.’라고 쿨하게 넘기지 못하는 내가.

 

 

2.gif

 

 

웹툰 ‘아날로그맨’을 읽으며 퍼뜩 그 쇼가 생각났던 것은, 이것이 꾸며낸 것이 아닌 현실 위에 쌓아올린 이야기였기 때문이 아닐까 싶다. 시간적 배경은 십년도 더 전이지만 그곳에서 펼쳐지는 주인공의 이야기는 지금의 괴로운 청춘들과 그리 다를 것이 없어 보인다. 그래서일까. 이 웹툰은 나에게 조촐한 위로가 되어 주었다.

 

헐렝이의 시선은 사실 만화적인 느낌보다 다큐멘터리같은 느낌을 준다. 나조차 어떻게 할 수 없는 일을 두고 아무렇지 않게 “왜?”냐고 묻는 무신경한 주변인들. 왜 사는 게 재미없는지, 왜 결혼은 안하는지, 왜, 왜, 왜. 그럼 너는 왜 그렇게 생각 없이 지껄이느냐고 묻고 싶어지는 장면들이 지나가면 이 웹툰의 여정의 시작되는 친구의 편지 한 통이 도착한다. 오래 전 다툼을 벌인 후 긴 시간 연락이 없었던 친구 칠칠이가 보내 온 손편지였다. 그는 얼마 전 한국 전쟁, 가장 치열했던 전적지 다부동 숲속으로 숨어 자신의 주민권과 사회적 권리를 포기하고 아내와 함께 행복하게 살고 있다는 말을 전한다. 동시에 그를 초대하며 다부동 숲속으로 가는 길 편이 적혀 있는 인쇄물을 동봉한다. 그리고 삼천 원 중 이천 원으로 계란을 사먹고 천원밖에 남지 않은 헐렝은, 결국 기차에 몸을 싣는다.

 

 

3.gif

 

 

만화가 김수박은 마치 진중한 영화를 한 편 찍는 듯한 어조로 이야기를 읊조리는데 그때마다 등장하는 한 줄, 한 줄의 말들이 좋은 싯구를 옮겨다 적은 듯 섬세하고 깊다. 그림 또한 마찬가지다. 흑백영화처럼 검은 잉크로 그려낸 것 같은 캐릭터와 배경들은 그가 읊조리는 대사들을 받아 적기에 좋은 화선지처럼 보이니 말이다.

알고 보니 김수박 화백은 <또 하나의 약속>의 모티브가 된 작품인 <삼성에 없는 단 한가지>로 프랑스 녹색당이 주는 ‘해바라기 상’을 받은 작가였다. 사회가 답답하니까 사회문제에 적극적으로 접근한다는 그의 젊은 시절이 바로 ‘아날로그맨’에 담겨 있는 셈이다.

 

 

4.gif

 

 

환상은 희망을 가져다준다. 그러나 선명한 사실은 각성을 시켜 준다. 그런데 김수박 화백이 각성시켜 주는 이야기에는 어쩐지 희망이 느껴진다. 그 세월을 다 견디고 지금의 자리에 오른 그를 보며 희망을 가져도 되냐고, 조용히 묻고 싶어진다.

 

 

1.gif

 

 

 

 

Webtoonguide Popular

추천

앤트맨 Vol.1 : 두 번 사는 남자
김봉석 | 2017-01-25
«찌질의 역사» - 찌질함:욕망과 현실의 괴리
MrCrazyani | 2017-01-24
모두에게 완자가 하는 말<모두에게 완자가>
패스좀해 | 2017-01-24
랑또 작가, 이번엔 판타지 웹툰이다 <가담항설>
시을 | 2017-01-24
알콩달콩 일기장을 훔쳐본 것 같은 <썸툰>
망구몽구 | 2017-01-23
불편한 진실에 맞서는 팩트 폭력기, <비극의 단편들>
찹쌀떡 | 2017-01-23
이번엔 기대해볼만한 - 저택의 주인
므르므즈 | 2017-01-23
가디언즈 오브 더 갤럭시
김봉석 | 2017-01-20
섹소시스트
므르므즈 | 2017-01-20
우리는 영원히 행복하지 못하므로 : <파도의 주인>
뚜뚜 | 2017-01-20
뽀송뽀송 달콤한<포근한 그 남자>
망구몽구 | 2017-01-19
«연놈» - 청소년의 세계를 있는 그대로 보다
MrCrazyani | 2017-01-19
인테리어 웹툰<은주의 방2>
패스좀해 | 2017-01-19
지옥에 악마학교가 있다면서? <악마도 의무교육 받습니다>
망구몽구 | 2017-01-18
미쳐 날뛰는 일상에서 더 미친 일상으로 : <미쳐 날뛰는 생활툰>
뚜뚜 | 2017-01-18
본분에 충실한 작품 - 몽글몽글 하리하숙
므르므즈 | 2017-01-18
심장을 폭행하는 수인 오빠들! <고양이 아가씨와 경호원들>
망구몽구 | 2017-01-17
«차원이 다른 만화» - ‘재미있는’ 만화의 조건
MrCrazyani | 2017-01-17
풍자 동화 스타트 - 우리집에 곰이 이사왔다.
므르므즈 | 2017-01-16
골 때리게 웃긴 BL툰 <세워요 기사님!>
망구몽구 | 2017-0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