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놉시스

황제가 된 스텔라는 그 어느 누구에게도 고개를 숙이지 않고,스스로 왕관을 썼다.“내가, 경들에게 해 보였던 약속을 지켰음을 보이는 바다.”10년 전, 황궁에 반란의 불길이 타오르던 날. 외모도 능력도 볼품없던 막내 황녀 스텔라는 가장 먼저 버려졌다.시간이 흘러,과거를 잊고 평민 에델로 행복하게 지내던 스텔라를 황가가 찾기 시작한다.이제야 별의 아이가 가진 힘이 필요해졌기 때문에.하지만…나는 더 이상 그때의 스텔라가 아니야.‘가서… 당신들이 바라는 스텔라를 무참히 부숴 주겠어.’
웹툰가이드 PICK
Webtoonguide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