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카카오엔터, 웹툰 '던전 안의 살림꾼' 23일 공개

안혜진 기자 | 2023-12-22 16:00

웹툰 '사내맞선' 작가진들이 합심한 기대작, '던전 안의 살림꾼'이 크리스마스 시즌에 맞춰 공개된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23일부터 '던전 안의 살림꾼'을 카카오웹툰과 카카오페이지에서 선보인다고 22일 밝혔다. '던전 안의 살림꾼'은 해화 작가의 원작 웹소설을 웹툰화한 '사내맞선'처럼 황금송 작가의 원작 웹소설을 웹툰으로 각색한 노블코믹스로, 액션판타지와 로맨스판타지 장르를 버무린 작품이다.

주인공은 평범한 직장인이던 이희나. 야근을 하던 중 별안간 몬스터들로 가득 찬 던전에 떨어진 그는 몬스터를 잡을 수 있는 헌터가 되고 싶다는 간절한 바람과 달리 각양각색 요리 스킬과 알뜰살뜰 살림 기술을 보유한 직업 '살림꾼'으로 각성한다. 작품은 살림꾼으로 각성한 희나가 S급 헌터 강진현과 우연히 얽히게 되면서 벌어지는 일을 유쾌한 에피소드와 더불어 설렘 가득한 로맨스를 곁들여 풀어낸다.

단연 가장 기대를 모으는 부분은 웹툰 '사내맞선'을 흥행시키며 커다란 팬덤을 모은 작가진과 제작진과의 협업이다. 웹툰과 웹소설을 합쳐 국내 누적 조회 수 약 2.1억 회를 기록한 '사내 맞선'의 인기는 원작 웹소설의 탄탄한 스토리텔링에 더해 NARAK 작가의 수려한 그림체와 들깨 작가의 세련된 각색이 시너지를 낸 결과다. 

'던전 안의 살림꾼' 제작은 '사내맞선'을 발행한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산하 웹툰, 웹소설 직계약 레이블 연담이 맡았다. 작가진에게도 새로운 장르에 도전하는 작품이다. '사내맞선'과는 또 다른 결로 구현한 NARAK 작가의 수려한 캐릭터 작화와 오피스 로맨스에는 없던 시원한 액션이 큰 볼거리다. 말하는 달팽이와 움직이는 식물 등 마스코트들도 귀엽게 그려져 보는 재미를 더해준다. 들깨 작가는 원작의 에피소드를 등장인물들의 로맨스와 액션을 중심으로 몰입감 높게 재구성하는 한편 근래 트렌드에 맞춰 스토리를 속도감 있게 풀어냈다. 크리스마스 시즌에 맞춰 론칭하는 만큼 카카오페이지와 카카오웹툰에서는 NARAK 작가가 팬들을 위해 그린 '던전 안의 살림꾼' 크리스마스 기념 특별 표지도 함께 선보일 계획이다.

NARAK 작가는 "원작 소설을 읽으며 느낀 즐거움을 독자에게도 전달하고 싶었다"며 "'던전 안의 살림꾼' 남자 주인공 진현에게서 '사내맞선' 주인공 태무와는 또 다른 색깔과 매력이 느껴지도록 작업에 공들였으니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들깨 작가는 "희나가 살림꾼이라는 직업을 통해 세계를 새롭게 바꿔 나가는 과정을 공감 가득하게 보여드리고자 했다. 희나와 진현의 로맨스를 설레게 풀어내는 데도 많은 신경을 썼다"고 전했다. 웹소설 원작자인 황금송 작가는 "'던전 안의 살림꾼' 테마 중 하나는 '수신제가치국평천하'다. 세상을 바꾸는 건 결국 주인공인 희나처럼 나와 내 집안을 가꾸는 것 같은 작은 일들로부터 시작하는 것 같다"며 "웹툰과 웹소설 모두 많은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웹툰 '사내맞선'을 그린 NARAK 작가와 웹소설 원작을 웹툰으로 각색한 들깨 작가가 합심한 기대작 '던전 안의 살림꾼'은 23일(22일 오후 10시)부터 카카오페이지와 카카오웹툰에서 감상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