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레진, 웹소설 작가들에 공식 사과문 게재…"작가님들의 마음 헤아리지 못했다"

최정화 기자 | 2018-10-22 11:45




레진엔터테인먼트가 웹소설 작가들에게 공식 사과문을 냈다.


웹툰 플랫폼 레진코믹스를 운영하는 레진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9일 레진코믹스 공식 블로그에 '웹소설 작가님들께 드리는 사과문'이라는 제목의 글을 공지했다. 


레진엔터테인먼트 측은 웹소설 작가 대표진과 사전에 협의한 내용이라며 "회사는 지난해 웹소설 서비스 종료 안내와 보상금 지급 안내를 드리는 과정에서 작가님들의 마음을 많이 헤아리지 못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회사는 지난해 사업철수 원인이 회사의 웹소설 운영역량, 인력, 프로모션, 홍보 등의 부족이었음을 보다 확실히 했어야 했다"면서 "웹소설작가님들과의 소통이 부족했고, 이로 인해 작가님들께 심려를 끼쳐 드린 점에 대해서도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끝으로 레진엔터테인먼트는 "작가님들의 질책을 겸허히 받아들이고, 저희의 미숙함을 교훈 삼아 앞으로 부족한 점을 개선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아래는 사과문의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레진엔터테인먼트입니다.


10월 1일은 저희가 웹소설 서비스를 종료한 지 1년이 되는 날이었습니다. 회사는 지난해 웹소설 서비스 종료 안내와 보상금 지급 안내를 드리는 과정에서 작가님들의 마음을 많이 헤아리지 못했습니다. 이에 작가님들의 요청에 따라 뒤늦게나마 2018년 9월 14일과 18일 양 일간 웹소설 작가님들을 모시고 지난해 웹소설 사업을 종료하게 된 배경설명과 과정에서의 미숙함에 대해 사과말씀을 드리는 자리를 마련했습니다.


많은 작가님들께서 지난해 회사가 웹소설 서비스 종료의 원인으로 누적된 적자를 언급함에 따라 레진엔터테인먼트에서 연재했던 웹소설 작가님들이 여전히 ‘적자 작가’라는 오명을 쓰고 있다고 말씀해 주셨습니다. 저희의 잘못입니다.


회사는 지난해 사업철수 원인이 회사의 웹소설 운영역량, 인력, 프로모션, 홍보 등의 부족이었음을 보다 확실히 했어야 했습니다. 작가님들은 회사를 믿고 좋은 작품을 맡겨 주셨는데 회사의 웹소설 사업에 대한 이해와 역량이 부족해 관련 시장에서 경쟁 우위를 갖지 못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웹소설작가님들과의 소통이 부족했고, 이로 인하여 작가님들께 심려를 끼쳐 드린 점에 대해서도 사과드립니다.


웹소설은 회사의 잘못으로 시장에서 철수한 것입니다. 작가님들의 잘못이 아닙니다. 레진엔터테인먼트에서 웹소설을 연재하셨던 작가님들이 더는 오해와 오명으로 상처받지 않으시기를 진심으로 바랍니다. 다시 한번 머리 숙여 사과드립니다.


저희는 지난해 사업철수를 결정하면서 서비스 완결이 아닌 서비스 종료를 했습니다. 설령 관련 시장에서 철수하더라도 작가님들께 연재중이거나 연재 준비중인 작품이 완결될 수 있도록 시간을 드렸어야 했습니다. 그 과정을 지켜보는 독자님들이 작가님들을 응원하고 함께 하실 수 있는 시간을 거쳤어야 했습니다. 사업철수를 진행함에 있어 시간이 보상보다 우선되어야 했습니다. 작품을 마무리할 시간, 완결 후기로 독자님들과 인사 나누실 시간을 드렸어야 했습니다. 창작자의 마음을 조금이라도 헤아린다면 그렇게 했어야 했습니다.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웹소설 종료 보상과 관련하여 최초 저희가 제안드렸던 보상안이 부족하고 미흡하였던 점과 작가님들의 의견을 수용하여 최초 보상안을 수정하는 과정에서의 불편을 드린 점, 작가님들께서 말씀해 주신 바와 같이 웹소설 프로모션 방식이 웹툰 서비스에 비해 소극적이었다는 점, 그리고 '강성작가'라는 부적절한 표현을 내부문건에 사용하여 계약작가님들에게 불안과 불쾌감을 안겨 드린 점, 1차 웹소설 설명회 장소를 다소 협소한 장소로 잡은 것과 식사준비 등이 부족하여 모욕감을 느끼셨다는 말씀에 대해서도 반성하고 사과드립니다.


큰 회사도 아닌 저희를 믿고 소중한 작품을 맡겨 주셨던 작가님들께 저희는 동반자에 대한 예의를 지켰어야 했습니다.


이유불문하고 과정과정마다 작가님들의 마음을 살피고 어떻게 헤어지는 것이 예의인지 더 생각했어야 했습니다.


믿고 함께 해 주셨던 웹소설 작가님, 일러스트레이터님, 웹소설 독자님… 모든 분들께 저희의 부족함을 다시 한번 사과드립니다.


많은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렸습니다. 작가님들의 질책을 겸허히 받아들입니다.


저희의 미숙함을 교훈 삼아 앞으로 부족한 점을 개선해 나가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레진엔터테인먼트 임직원 드림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뉴스 전체

나이트런, 2달 넘는 휴재 끝에 재연재 시작
박성원 기자 | 2018-11-07
한국만화영상진흥원, 2018 신인만화평론 공모 수상자 발표
박성원 기자 | 2018-11-07
투믹스, <심해수> ‘2018 오늘의 우리만화’ 선정 쾌거
박성원 기자 | 2018-11-07
New 고교생활기록부 네이버 연재, 트레이싱 문제는 해결 됐나?
박성원 기자 | 2018-11-07
웹툰 작가 조용석, 지이크파렌하이트와 프로모션…'윈드브레이커 외전' 한정판
최정화 기자 | 2018-11-07
'동물 그리고 사람이야기' 수상작 내달…네이버 '동물공감'판 연재
최정화 기자 | 2018-11-06
'다리 위 차차' 윤필 작가, 청주오송도서관 방문한다
최정화 기자 | 2018-11-06
'지커넥션 2018' 개최…웹툰·웹소설 등 42개사 참여
최정화 기자 | 2018-11-06
저스툰, '문화충전 이벤트' 중…이달 한달간 코인 증정
최정화 기자 | 2018-11-06
카카오, ‘크리에이터스데이 2018’ 개최…강풀·요조 참여
최정화 기자 | 2018-11-06
[툰가 랭킹] 네이버화요웹툰 '노블레스' 별점 바닥…"아차 1점 주는걸 깜빡"
최정화 기자 | 2018-11-06
올 하반기 방영될 웹툰 드라마 총정리
최정화 기자 | 2018-11-05
디앤씨미디어X앤트스튜디오 협업…웹툰 사업 콘텐츠 라인업 확대
최정화 기자 | 2018-11-05
[툰가랭킹] 다작 웹툰, 가장 많은 작가진 보유한 에이전시는?
최정화 기자 | 2018-11-05
만화·웹툰 IP 피칭 행사 참가 작품 모집 공고
최정화 기자 | 2018-11-05
현대차 웹툰 '부릉부릉 천리마마트' 네이버 연재 시작
최정화 기자 | 2018-11-05
웹툰 '조선손님유람기' 주인공들 전라도 간다
최정화 기자 | 2018-11-05
완도군 '해양치유산업 바로 알기 웹툰 공모전'…12월 6일까지 접수
최정화 기자 | 2018-11-05
한콘진, ‘2018 대한민국 캐릭터 공모대전’ 개최…카카오 등 후원사 참여
최정화 기자 | 2018-11-02
[툰가 랭킹] 올해 웹툰 제작 1위 플랫폼은?…레진 부진, 케이툰 꼴찌
최정화 기자 | 2018-11-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