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김고은, 오는 6월 '유미의 세포들 시즌2'로 티빙 오리지널 컴백 예정

강민정 기자 | 2022-04-27 09:52

■ 시청자들을 설레게 했던 <유미의 세포들>이 시즌2로 돌아온다.

오는 6월 공개되는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유미의 세포들 시즌2>가 유미(김고은 분)와 세포들의 귀환을 알리는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평범해서 더 특별한 유미의 일상과 함께 세포 마을에 펼쳐질 새로운 이야기가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지난 9월 티빙과 tvN을 통해 동시 공개된 <유미의 세포들>은 세포들과 함께 먹고 사랑하고 성장하는 유미의 이야기를 유쾌하고 리얼하게 그려내며 국내에서 호평을 받았다. 국내 최초로 시도된 실사와 3D 애니메이션의 결합은 원작 웹툰의 매력을 한층 업그레이드한 것은 물론, 리얼리티까지 살리며 좋은 성적을 거뒀다. '드라마 포맷의 선발주자'라는 평가를 받으며 웰메이드 성공사례를 남긴 <유미의 세포들>.

세포의 의인화라는 기발한 상상력 위에 더해진 현실적인 스토리와 유미의 감정을 고스란히 옮겨놓은 머릿속 세포마을은 타 드라마와 차별화된 재미와 공감을 선사했다. 이에 시즌2에서 또 어떤 변화와 성장으로 감동을 선사할지 기대치가 모아지고 있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유미의 세포들 시즌2>를 향한 기다림에 기대를 높이고 있다. 먼저 트레이드 마크인 단발머리와 작별한 유미의 성숙해진 비주얼이 눈에 띈다. 여기에 유미의 프라임 세포(사람을 대표하는 세포)인 사랑세포와 함께 출격한 작가세포의 존재도 흥미롭다. 여전히 씩씩하고 러블리한 세포마을의 센터 사랑세포와 유미가 잠시 접어둔 꿈을 키워나갈 작가세포, 꿈과 사랑을 관장하는 두 세포 사이에서 해맑게 미소 짓는 유미의 모습은 그 두번째 이야기에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캐릭터의 매력을 극대화하며 ‘현실판 유미’를 완성한 김고은의 믿고 보는 열연도 계속될 예정이다. 지난 시즌에서 평범한 직장인 유미는 구웅(안보현 분)과의 연애와 이별을 통해 성장했고, 직장 동료 바비(진영 분)에게 용기를 얻어 새로운 일에도 도전했다. 두 번째 시즌에서는 꿈과 사랑의 경계에 선 유미와 세포들의 이야기가 그려질 전망이며 또 한 번 시청자들의 눈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유미의 세포들 시즌2>는 오는 6월 티빙에서 단독 공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