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눈부시게 아름다운, 디자인이 담긴 웹툰들

자동고양이 | 2016-05-22 14:28

 

  사람들은 수많은 종류의 반짝거리는 것들에 둘러 쌓여 살아간다. 때로는 마치 꿈처럼 아름답게 빛나는 디자이너, 그들의 세계는 우리가 생각하는 것 이상으로 다양한 색채와 감각을 지니고 있다. 하지만 이것을 체험하기에는 돈도 들고, 시간도 필요한 것이 현실. 그런 이들을 위해 준비된 웹툰. 화려한 디자인들, 그리고 때로는 창작의 고뇌까지 느껴지는 이들의 세계를 대리로 느끼기에는 웹툰만큼 적합한 것이 있을까. 또한 눈이 즐겁도록 만드는, 그들의 화려한 세계가 담긴 네 가지 웹툰을 소개해본다.

 

 

bullet-section-title.png

1. 중립디자인 구역 / 최남새, 네이버

 

 

CF7i7-EUsAA5WvK.jpg

 

 

  누구에게나 아름다운 옷, 화려한 옷을 입을 권리는 있다. 그리고 그것은 비단 인간에게만 해당되는 것이 아닌 천사와 악마에게도 모두 해당되는 일이다. 그렇기 때문에 그들이 존재한다. 천사와 악마를 위해 옷을 만드는 그들의 세계는 어느 쇼보다도 화려하고 눈부시다. 

 

  어디에도 없는 독특한 여주인공 <호양이>와 함께 펼쳐 나가는 디자이너로서의 풍경은 우리에게 유쾌함과 동시에 달달한 로맨스, 그리고 숨겨진 과거에 대한 궁금증까지 느끼게 만든다. 더불어 매 화, 마지막마다 그려지는 등장 인물이 입었던 옷을 입혀 놓은 토르소의 디자인을 기대하는 것도 하나의 매력이다.

 

 

bullet-section-title.png

2. 그 남자의 하이힐 / 김지미, 레진

 

 

CEP0SgaUgAAATBh.jpg

 

 

  이토록 하이힐에 대해 화려하게, 아름답게 대해놓은 만화는 여태껏 없었다. 지극히도 평범한 남자가 하이힐을 신기 시작하면서 변해가는 이야기는 우리에게 천재의 영역이란 무엇인지, 아름다움이란 무엇인지에 대해 느끼게 만든다. 그리고 단순히 사랑 이야기도, 성장 이야기도 아닌 그 가운데 풀어져나가는 인간사이의 갈등은 우리에게 잔잔한 감동도 함께 느끼게 만든다.

 

 

 

bullet-section-title.png

3. 은주의 방 / 노란구미, 네이버 

 

 

스크린샷_2014-06-22_오전_10.41.39.png

 

 

  지극히도 평범한, 아니. 어찌 보면 조금은 자존감이 저하된 그녀 <은주>가 인테리어를 통해 조금씩 변해가는 모습은 우리에게 잔잔한 감동을 느끼게 만드는 것은 물론 자기 자신을 되짚어보게 만드는 계기가 되기도 한다. 물론 그 주변의 약간은 발암 돋는 캐릭터들도 있지만 우리 주변에도 그런 사람은 한 둘씩 꼭 있지 않은가. 그런 식으로 생각해보면 지극히도 현실적인 그녀의 이야기는 우리에게 집이라는 공간이 가지는 의미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보게 한다. 

 

  더불어 그것만이 아닌 달달한 로맨스와 남모르는 비밀, 숨겨진 비화들까지. 인테리어에 대한 지식을 얻는 것은 물론 탄탄한 스토리로 하여금 즐거움을 함께 느낄 수 있게 만드는 이야기는 우리에게 즐거운 유쾌함을 안겨준다. 

 

 

bullet-section-title.png

4. 오! 마이 레이스 / 배추도사무도사 , 다음

 

 

오마레_김홍시_처음.jpg

 

 

  남자에게 레이스란 무엇인가. 아마도 그것은 절대로 접근할 수 없는 금단의 영역이나 다름 없을 것이다. 여성스러움의 상징인 그것. 그것을 너무나도 사랑하는 남자 <김홍시>가 있다. 자신의 꿈, 디자인이라는 하나의 목표를 위하여 모든 것을 포기한 채 살아온 그의 모습을 보고 있자면 천재란 무엇인가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보게 만드는 계기가 된다. 

 

  물론 그 주변, 놀라울 정도로 화려한 풍경들과 디자인은 작가가 가진 디자인적인 재능에 다시 한 번 감탄하게 만드는 계기가 되기도 한다. 어디 한 번 그 정체 모를, 어딘지 조금은 맹해 보이는 소년의 매력에 푹 빠져보는 것은 어떨까. 

 

 

 

 

 

 

 

 

 

투믹스 추천 웹툰
전연령
성인
완전판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남성향 추천

추천

와해된 시선 '미스테리 일상툰의 마력'
후추씨 | 2016-06-30
[모범택시] 통쾌한 복수, 얼마면 됩니까?
박시앙 | 2016-06-29
봉봉미엘 홍차클럽 - 마법 같이 빠지는 홍차의 매력
자동고양이 | 2016-06-29
오늘의 포도알 - 그 남자, 시골에서 살아남기.
자동고양이 | 2016-06-29
도로시 밴드 - 동화의 현대적 해석
namu | 2016-06-29
대학만화 최강자전을 타고 올라온 신인들
자동고양이 | 2016-06-29
월한강천록 - 무협의 탈을 쓴 라이트 판타지
박성원 | 2016-06-29
영화에서 웹툰으로, 역으로 새롭게 그려진 이야기들
자동고양이 | 2016-06-28
바보요정 웽 - 당신의 바보짓, 웽 그러는걸까요?
자동고양이 | 2016-06-28
목욕의신 "병맛개그만화가 영화로?!"
양념 | 2016-06-28
아는 동화 - 아는 동화를 추억해보자
namu | 2016-06-28
웨이크 업 데드맨 - 사랑 찾아 떠나는 좀비의 이야기
namu | 2016-06-27
소녀 신선 - 수능을 3일 앞둔 소녀, 신선이 되다?
자동고양이 | 2016-06-27
주재원 가족의 리얼 베트남 일상기 "안쌤의 베트남 일기"
오지상 | 2016-06-27
그집, 사정 "아무도 모르고있는 이집의 사정"
후추씨 | 2016-06-26
꿈속의 주인님 '서큐버스 너~ 딱걸렸다!'
후추씨 | 2016-06-26
[스포] 고민의 흔적은 반드시 드러난다. - 냄새를 보는 소녀
므르므즈 | 2016-06-26
송곳 "가슴을 찌르는듯한 아픈 웹툰"
양념 | 2016-06-26
나에게 온 달 - 환생한 온달과 평강의 황당한 재회
위성 | 2016-06-26
인간과 인어, 그리고 판타지 "사이렌"
오지상 | 2016-06-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