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하푸하푸 - 귀여운 하푸와 친구들

namu | 2015-09-03 09:00

 

 

 

웹툰 주인공이 모두 사람일 필요는 없다. 깨물어주고 싶을 정도로 깜찍한 하프물범 하푸! 동물들은 어떤 생각을 하고 어떤 삶을 살아가고 있을까? 우리가 그들의 생각을 읽을 수 있지 않은 이상 그들의 행동을 바라보며 귀엽다고 생각할 뿐. 하지만 여기에 작가의 상상이 더해져 더 귀여운 북극 생명체들이 쫑알쫑알 티격태격 댄다.

 

하푸는 혀가 짧은 소리를 낸다. 어린아이 수준의 사고에 머물러 있는 정신세계를 대변한다 하는데 이 설정마저도 사랑스럽다. 처음엔 뭐야.. 하고 읽지만 몇 화 읽다 보면 투박하고 남자다운 북극곰 ‘꾸꼼' 의 말투와 혀 짧은 하푸의 말투가 묘하게 음성지원이 되면서 몰입하고 있는 자신을 발견한다. 이 혀 짧은 발음은 회를 거듭할수록 나도 모르게 따라 읽게 된다.

 

북극곰 ‘꾸꼼'은 덩치가 크기 때문에 항상 배고픔을 느끼고 뭐든지 먹으려 한다. 악의가 있다기보다는 살아 움직이는 모든 것을 단순한 먹이로 보기 때문에 상냥히 말하는 법을 모르는듯하다. 남극에서 온 펭귄 ‘귄귄' 허당끼가 있어 보이는 것과는 달리 실제로 이중 제일 똑똑한듯하다. 하지만 언제나 당하는 것은 귄귄의 몫. 지구를 한 바퀴 돌고 싶은 야심이 있지만 어쩐 일인지 하푸와 꾸꼼에게 붙잡혀 표류 중이다.

 

꾸꼼은 하푸를 먹겠다고 계속 크앙대고 하푸는 느릿느릿 도망간다. 새로 온 친구 귄귄은 사실 여기서 제일 많이 먹힌다. 먹힌다는 설정에 조금 흠칫했지만 여기서 먹히는 방식은 그냥 입으로 쭉쭉 빨면 캐릭터가 풍선 바람 빠지듯이 쪼그라든다. (...) 너무 귀여워서 어떻게 해야 될지 모르겠다. 단어 선택이 너무 귀엽고 센스 있다. 특히 펭귄이 이렇게 말하는 부분이 그렇다. (30대인 필자는 왜 이 웹툰에 빠져드는지 정체성에 혼란이 온다…)

 

 

Screen Shot 2015-08-24 at 11.46.24 AM.png

Screen Shot 2015-08-24 at 12.06.40 PM.png

 

 

 

귀여운 에피소드들만 있다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하푸하푸는 나름의 스토리를 가지고 있다. 귄귄의 합류 이후 귄귄은 이 안에서 먹이사슬 최하층에 속하는 모습을 자주 보여준다. 그 이후 화가 난 귄귄은 나름대로 자신의 권위를 되찾겠다고 자신에게 유리한 종목 - 수영이나 물고기 빨리 먹기 같은 시합을 하게 되지만, 자신의 의지대로 모든 것이 풀리지 않는다. 마음에 들지 않는 하푸를 처치하기 위해 독이든 해파리를 조개 안에 넣어서 건네지만, 배가 고프다. 귄귄이 배고프다는 말에 하푸는 귄귄에게 받은 조개를 다시 귄귄에게 내밀고 아무 생각 없이 조개를 받아먹은 귄귄은 쓰러지게 된다.

 

하푸는 귄귄이 쓰러진 것에 충격을 받고 귄귄이가 죽었다며 슬퍼한다. 그다지 친하지 않았다는 꾸꼼은 쓰러진 귄귄에게 아무 감정이 없다. 하지만 하푸가 귄귄이 없으면 먹을 것이 없다는 말에 꾸꼼은 그제야 충격을 받게 된다.

 

귄귄을 살리기 위해서는 뾰족뾰족 얼음산에 살고 있는 뾰족 도사를 찾아가야 한다. 잘 다녀오라는 하푸의 말에 꾸꼼은 하푸를 도시락으로 챙겨갈 거라 한다. 뾰족뾰족 얼음산으로 꾸꼼에게 매달려 가던 중간 하푸가 눈에 떨어져 몸에 눈이 잔뜩 묻은 장면은 하얀 수염이 잔뜩 달린 것 같기도 하면서 보송보송한 털을 연상시킨다. 캐릭터 상품이 나온다면 꼭 개인 소장하고 싶은 귀여움이 묻어난다.

 

 

Screen Shot 2015-09-02 at 1.56.21 PM.png

 

 

뾰족 도사를 만난 하푸. 뾰족 도사는 이 조개에는 잠깐의 복통을 일으키게 하는 성분만 들어있을 뿐, 죽지는 않을 거라는 말을 한다. 어차피 꾸꼼은 하푸를 먹이로 밖에 생각하지 않으니 돌아가지 말라는 말에도 하푸는 꾸꼼이와의 의리를 지켜야 한다며 꾸역꾸역 돌아온다. 이런 부분은 또 스폰지밥의 노예근성과도 일맥상통하는 부분이 있어 보인다. 부당한 취급을 받는 걸 알면서도 그것을 부당하다고 생각하지 않고 ‘의리' 또는 ‘직장'이라고 생각하는 만화 속 주인공들. 귀엽긴 하지만 참 씁쓸하기도 하다.

 

 

Screen Shot 2015-09-02 at 1.59.47 PM.png

 

 

유치하다고 생각하실 수도 있지만 묘한 매력이 있기 때문에 멍하니 아무 생각 없이 보다 보면 자신도 모르게 빠져들어가는 웹툰이다. 거기다가 시크한 척하는데 허당인 펭귄 ‘귄귄' 이 필자 개인적으로는 제일 마음에 든다. 엽기토끼 이후로 인터넷에서 선보이는 최고로 귀여운 캐릭터가 아닌가 하는 생각을 해본다. 피곤한 삶에 지치고 힐링이 필요하신 분들은 이 앙증맞은 웹툰을 한번 보시는 것은 어떨까?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추천

작가로 보는 추천 - 네이버 미스터리 장르의 터줏대감 "단우"
자연주의 | 2016-02-04
"조석=마음의소리"그러면, "조석-마음의소리=0??"
양념 | 2016-02-03
작가로 보는 웹툰 추천 - 팀 겟네임
므르므즈 | 2016-01-30
본격 판타지에 목마른 독자들을 위하여, 판타지 웹툰 3편을 추천합니다
자연주의 | 2016-01-29
테러맨"웹툰판을 뒤집을 한국형 안티히어로"
양념 | 2016-01-29
작가로 보는 웹툰 추천 - 강풀
므르므즈 | 2016-01-21
힙합비트 '톡톡튀는 청춘의 비트'
양념 | 2016-01-20
참신함이 부족해? 연출이 참신한 웹툰들!
므르므즈 | 2016-01-17
[겁나 늦은 아듀 2015 #6] 쟝르별 TOP 5 - 일상웹툰 (by 하월드)
툰가1호 | 2016-01-16
작가로 보는 웹툰 추천 - 마사토끼
므르므즈 | 2016-01-14
헬퍼2:킬베로스 'Vㅔ리한 그가 돌아왔다.'
양념 | 2016-01-13
[겁나 늦은 아듀 2015 #5] 쟝르별 TOP 5 - 로맨스쟝르 (by 하월드)
툰가1호 | 2016-01-13
[겁나 늦은 아듀 2015 #4] 쟝르별 TOP10 - 성인쟝르 (by 양념)
툰가1호 | 2016-01-12
[겁나 늦은 아듀 2015 #3] 툰가필진이 뽑은 2015년 TOP10 웹툰!!! (by 자연주의)
툰가1호 | 2016-01-11
[겁나 늦은 아듀 2015 #2] 툰가필진이 뽑은 2015년 TOP10 웹툰!!! (by 하월드)
툰가1호 | 2016-01-10
[겁나 늦은 아듀 2015 #1] 툰가필진이 뽑은 2015년 TOP10 웹툰!!! (by 양념)
툰가1호 | 2016-01-09
추운 겨울, 시린 옆구리를 채워줄 따뜻한 액션 웹툰들 추천!
므르므즈 | 2016-01-08
상황별 웹툰추천, 메이크업이 어려우셨던 많은 여성분들 클릭!
하월드 | 2016-01-07
신년 특집 : 앞으로가 기대되는 신인들
므르므즈 | 2016-01-05
[아듀 2015] 툰가 필진이 꼽은 2015 TOP10 추천 웹툰!! #1/;4
툰가1호 | 2016-01-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