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진흙탕 개싸움-상, 중, 하 리뷰 (스포일러 주의)

sin5139 | 2016-09-09 12:03

상중하 리뷰

 

KakaoTalk_20160822_005147269.jpg

 

 

보험금 때문에 아들의 손가락을 자르는 사람도 있다. 합의금을 받기 위해 일부러 차에 몸을 던지는 사람들도 있다. 몇 년이나 의절한 상태로 지내다 자식이 거액의 보험금을 받게 되자 어머니랍시고 다시 찾아온 사람도 있다. 남편이 로또에 당첨되자 당첨금을 수령하고 남편 몰래 도망간 사람도 있다. 사람들은 돈 앞에서 얼마든지 추해지고, 전락한다. 원래 자기 것이 아니었음에도 불구하고 말이다. 그럼 원래 자기 것이나 마찬가지였던, 자기 것이 될 예정이었던 돈이 남에게로 간다면, 그걸 되찾기 위해 얼마나 악랄해 질 수 있을까? 

고아인 세쌍둥이가 있다. 한 아이는 재벌 그룹의 외동으로 입양되고, 나머지 둘은 고아원에 남겨진다. 그리고 성인이 된 후에 사실을 알게 된다. 둘은 재벌이 된 형제를 어떻게 생각할까? 체념할까? 분노하며 돈을 뺐으려고 할까? 아니면 살던 대로 자기 삶을 살까? 한 작가의 <상중하>는 이 질문에 직접 대답하는 대신, 기묘한 세쌍둥이의 운명을 그려냈다.


한 작가는 웹툰 <고향의 꽃> 으로 네이버에 2008년 데뷔했다. 이후 <지원> <킬러분식> <퇴마전쟁>등 꾸준히 작품활동을 이어오다 2015년 9월 <상중하> 연재를 시작했다. <킬러분식>으로 처음 한 작가의 작품을 보게 되었는데, 재미는 둘째치고서라도 스릴러와 액션에 특화되어 있다고 생각할 정도로 묵직하고 역동적인 그림체가 인상적이었다. 메인 스토리 한 줄기만을 뚝심  있게 밀고 나가는 지점도 특이했던 기억이 있다. 

<상중하>의 스토리는 이렇다. 어느 날 남자가 시골의 고아원에 세쌍둥이를 맡기고 죽는다. 그로부터 삼년 후, 어느 재벌 그룹의 회장이 첫째인 최 상만 입양하고 나머지 둘은 남겨진다. 그리고 시간은 흘러 상, 중, 하는 각자의 이름에 맞는 위치에서 살아가게 된다. ‘상’은 조만간 아버지가 돌아가시면 회사를 물려받기 위해 한국으로 돌아오고, ‘중’은 회사에서 월급을 받으며 아등바등 일하며 가정을 꾸렸다. ‘하’는 사기꾼이 되어 남을 등쳐먹는 밑바닥 인생을 살아간다.


 

KakaoTalk_20160822_005119112.jpg

 

▲왼쪽부터 상, 중, 하

 

우연히 ‘하’는 ‘상’이 자신과 쌍둥이라는 사실을 알게 되고, ‘상’의 자리를 빼앗기 위해 설계를 시작한다. ‘상’을 납치하고 그 자리를 대신하게 된 ‘하’는 잠시 안심하지만 곧 ‘상’의 비서에게 범죄를 들켜 버린다. 그러나 비서 또한 원래 있던 ‘상’의 오만불손함에 큰 불만을 가지고 있었기에 오히려 ‘하’의 뒤를 봐주기로 한다. 그리고 오랫동안 그들은 행복하게 살았…을 리가 없다. 계획을 눈치 챈 ‘중’이 난입한다. 그는 ‘상’ 노릇 중인 ‘하’에게 돈을 요구하지만 거절당하고 난투를 벌이는 와중에 비서가 죽어버린다. 그 후 ‘중’은 ‘하’를 치우고 자신이 ‘상’ 노릇을 하기로 결심한다. 아수라장이 된 상황을 ‘상’의 아버지의 비서, 그러니까 회장님의 비서가 수상한 낌새를 느끼고 조사에 착수, 진짜 상은 사라지고 대역들만 판을 치고 있다는 사실에 도달한다. 이후 상황은 말 그대로 점입가경. 각자의 욕망을 향해 달리는 자들의 이전투구가 펼쳐진다.

 

KakaoTalk_20160822_005119332.jpg

 

▲ 가짜 ‘상’이 판을 친다는 사실을 알게 되는 회장의 비서

 

영화를 보고 싶지만 시간이 없는 사람, 돌아다니거나 쉬는 시간에 틈틈이 즐길 거리를 찾는 사람에게 추천한다. 하나의 스토리가 밀도 있게 이어지기 때문에 몰입해서 시간 가는 줄 모르고 볼 수 있을 것이다.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추천

네이버에 또 하나 등장한 종말 후 서울의 모습을 그린 작품 <신도림>
앵두 | 2016-09-19
동양판타지의 훌륭한 지침서 <홍도>
패스좀해 | 2016-09-19
달에서 들리는 마음의 소리-문 유 리뷰
sin5139 | 2016-09-19
연애의 정령 - 별의 탄생과정을 규명하는 천체물리학 다큐멘터리
생못미 | 2016-09-19
적생 "살인을 지시하는 웹사이트가있다."
양념 | 2016-09-19
심해의 조각들 - 마지막 희망은 언제나 한없이 푸르른 사랑
위성 | 2016-09-19
[레진코믹스] 히어로 왈츠(2014)
잠뿌리 | 2016-09-19
[레진코믹스] 호박장군(2013)
잠뿌리 | 2016-09-19
조선왕조실톡
양념 | 2016-09-18
새벽을 얽매는 뱀 - 흔해 빠진 세계관 만화의 두 번째 외전
위성 | 2016-09-18
부적격 그녀 - 평범한 사람처럼 연애를 하고, 결혼을 꿈꾸는 알파고?
하월드 | 2016-09-18
버니 로즈 - 에피소드 하나하나 시즌제 미드를 보는 느낌!
하월드 | 2016-09-18
소녀더와일즈"오늘 처음 등교했는데 나혼자 남자래"
양념 | 2016-09-17
무한동력 - 청춘에게 던지고 싶은 꿈에 대한 이야기
하월드 | 2016-09-17
아수라연 - 무협과 판타지, 그리고 귀여운 꼬마들
누자비어스 | 2016-09-17
웃지 않는 개그반 "웃지 않는 개그웹툰"
양념 | 2016-09-17
우두머리 - 조폭 두목과 대통령, 그들의 영혼 체인지
위성 | 2016-09-17
스포츠걸이 좋아! '땀흘리는 이것은 스포츠의 매력'
후추씨 | 2016-09-16
영수의 봄 - 순수한 영수와 흔치않은 캐릭터 이양의 봄은 올 것인가
하월드 | 2016-09-16
보지 못하고 듣지 못하고 사랑해 - 진정한 사랑 이야기
namu | 2016-09-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