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멀지 않은 미래, 미세먼지 폭풍으로 인류는 맑은 공기를 잃었다. <언메이크>

김슬기 | 2020-08-10 08:22

목에 이식하는 기생 필터의 개발로 위기를 극복했다고 생각했지만기생 필터가 변이를 일으키며 세상은 다시 한번 위기에 빠지는데...

 image.png

<언메이크>는 어느 날 나타난 먼지 폭풍 아누비스(Anubis)가 세상을 삼키게 되면서 이야기가 시작된다. ‘아누비스의 출현 이후 하늘은 더 이상의 빛을 허락하지 않았고, 심지어 최악의 미세먼지 농도가 15년 째 이어지게 되었다. 그래서 파란 하늘은 기억에만 존재하게 되어 많은 사람들의 그리움의 대상이 되었다.

 image.png

아누비스의 등장은 인류의 발전과 연관이 있다. 인류의 발전은 먼지를 몰고 오게 되었고, 인간은 그 먼지를 마시며 죽어갔다. 사태의 심각성을 인지한 세계 정상들은 에어포칼립스(공기로 인한 종말)’을 선언하게 되었고, 그 결과 세계 경제는 붕괴하고 일자리 부족 현상에, 마스크의 품귀현상 등 각종 사회적 문제가 발생하게 되었다. 인류는 이를 해결하기 위해 세계의 모든 브레인을 모아 ‘HILL’을 창성하게 되었고, 7년의 연구 끝에 ‘HILL’은 인간의 몸에 심을 수 있는 기생 필터 생물 이시스(Isis)’를 만들었다. ‘이시스의 개발로 인해 인간은 최악의 미세먼지 수준의 세상에서도 숨을 쉴 수 있게 되었다.

 image.png

그렇게 이시스가 유통된 지 5년이 지나면서 대부분의 인간들은 자신의 몸 속에 이시스를 장착하게 되었고, 대기 중의 공기를 정화시키는 목적으로 만들어진 외부 기생필터 생물 오시리스(Osiris)’는 나무, 건물 외벽 등에 이식하여 그 능력을 시험 중에 있었다.

 image.png

그런 환경 속에서 <언메이크>의 주인공 동훈이시스를 몸에 장착하지 않았다. 표면적인 이유로는 이시스를 장착할 돈이 없었기 때문이지만, ‘동훈은 자신의 몸에 살아있는 생물을 심는다는 것에 왠지 모를 거부감이 들었다. 왜냐하면 이시스가 언제 어디서 어떻게 사람의 몸에서 부작용을 일으킬 지 모르기 때문이었다.

 image.png

그러다 어느 날 이시스를 사용하는 사람들이 이상한 증세를 나타내기 시작하는데

 image.png

구형인간이라고 놀림받던 동훈’. 세상을 위기에서부터 구할 수 있을 것인가? 흥미진진한 이야기가 기대되는 웹툰 <언메이크>이다

언메이크
작품정보 바로보기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BL 추천
남성향 추천

통합 리뷰

여성들이 만들어나가는 국극 이야기, <정년이>
나예빈 | 2020-09-30
5살 아이를 홀로 키우고 있는 한 여자와 어색한 동거를 시작하게 된다. <원하는 건 너 하나>
김슬기 | 2020-09-30
아버지는 강하다, '아비무쌍'
박은구 | 2020-09-29
수없이 반복되는 계절, 하지만 그가 있던 단 한 번의 계절 <수의 계절>
김슬기 | 2020-09-28
벌레에게 위협받는 인류를 구원해줄 나비는 너야, <피와 나비>
나예빈 | 2020-09-27
운명을 개척하기 위한 공주님의 모험 로맨스! <서천화원>
김슬기 | 2020-09-26
복수심은 피로 씻어낸다, '캐슬'
박은구 | 2020-09-25
죽을 만큼 날 사랑할 수 있는 '진짜 나의 것'이 무엇일까? <퍼펙트 마인>
김슬기 | 2020-09-24
우리는 왜 사람들을 나누려고 하는 것인가, <인싸라이프>
나예빈 | 2020-09-23
이별을 해도 백수라도 밥은 먹어야지, '백수세끼'
김미림 | 2020-09-22
개성 강한 네 사람의 우당탕탕 청춘 성장 드라마!! <수상한 비밀상담부>
김슬기 | 2020-09-21
촉수 괴물들이 지구를 점령했다, ‘멸종인간’
임수신 | 2020-09-20
의욕 만점 제주 출신 사회 초년생 ‘소이’의 메디컬 로맨스! <응급입니다♥>
김슬기 | 2020-09-19
잊고 싶은 과거의 내가 나를 찾아왔다 '두번째 생일'
김미림 | 2020-09-18
그들을 갈라놓은 스캔들 뒤에 숨겨진 또 다른 스캔들의 실마리를 찾아간다. <스캔들>
김슬기 | 2020-09-17
우리 동네 치킨 배달원은 뱀파이어?!, <와이키키 뱀파이어>
나예빈 | 2020-09-16
오늘부터 난... 나쁜 남자로 다시 태어난다. <나쁜사람>
김슬기 | 2020-09-15
시간을 사는 남자 vs 시간을 훔치려는 여자 '커피도둑'
김미림 | 2020-09-14
어쩌다 일진들에게 둘러 쌓인 내 인생은 어떻게 되는걸까..? <일진에게 찍혔을 때>
김슬기 | 2020-09-13
매혹적인 손길에 대한 믿음을 멈출 수 없다, <현혹>
나예빈 | 2020-09-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