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게임에서 여자인 척 아이템을 뜯어먹던 규연, 학교 최고 미남에게 스토킹을 당하게 되는데..?! <캔디맨>

김슬기 | 2020-08-22 08:20

<캔디맨>의 주인공 규연은 여느 때와 같이 평범한 날 제일 인기 있는 온라인 RPG 게임 아르카나 온라인을 하기 위해 접속했다. ‘규연은 게임에서 요롱이라는 여성 캐릭터였고, 남성 캐릭터가 많은 게임 속에서 인사만해도 인기가 많은 캐릭터였다. 이를 잘 알고 있는 규연(요롱)’은 게임에서 여자인 척 남성 캐릭터를 가진 유저들에게 아이템을 얻는 것을 즐기고 있었다.

 image.png

그런 규연(요롱)’은 반년 점쯤 온라인 게임 아르카나에서 염민이라는 캐릭터를 만났다. ‘염민이라는 캐릭터는 게임을 엄청 못했고, ‘규연(요롱)’염민에게 게임을 가르쳐주겠다고 했다. 그 뒤로는 식은 죽 먹기였다. ‘규연(요롱)’염민에게 처음부터 애교를 피우지는 않았고, 사근사근 게임을 가르쳐 주면서 어른스럽게 접근했다.

image.png
시간이 조금 흘러 가까워지게 되면서 애교를 부려 원하는 아이템을 얻게 되었다. 그런 규연(요롱)’의 의도를 모른 채 염민규연(요롱)’에게 요롱아 좋아해. 우리 사귈래?”라고 고백을 하게 되어 사귀게 된 것이 지금까지 지속되어 온 것이다.

 image.png

규연염민이 보내준 피자 기프티콘으로 저녁을 먹고 쉬고 있었다. 메시지를 주고 받다가 염민있잖아. 사진교환할래?”라고 연락이 왔고, ‘규연은 자신의 여동생 규리가 쓰던 가발을 사용해서 셀카를 찍어 보냈다. 그리고 염민에게서 사진이 도착했다. 사진 속 염민은 바로 학교에서 같은 반인 기민이었던 것이다. ‘규연은 지금까지 여자인 척 속이고 기민(염민)’에게 했던 행동들이 머리 속을 스쳐 지나갔고.. 그대로 패닉에 빠졌다. 현실에서 기민은 사람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외모와 무엇에도 관심을 가지지 않는 무심함과 차가운 성격을 가지고 있어서 규연이 사는 동네에서 유명했다. ‘규연은 앞으로 온라인 게임 속에서 어떻게 해야 할지 고민이었다.

 image.png

학교에 등교한 규연에게 기민이 갑자기 다가오더니, ‘규연에게 너도 우리랑 같이 밥 먹자.”라고 말을 했다. 갑작스러운 기민의 제안에 당황스럽기만 한 규연인데… ‘규연은 자신의 정체를 잘 숨길 수 있을 것인가? 웹툰 <캔디맨>에서 그 이야기를 확인할 수 있다

캔디맨
작품정보 바로보기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BL 추천
남성향 추천

통합 리뷰

꽃미남 밥친구와 저녁 한끼 '저녁 같이 드실래요?'
김미림 | 2020-10-07
'대치동 로맨스', 재수 학원에서 19금 하렘물
박성원 | 2020-10-06
부정적인 감정이 금지된 세상에서 우울증을 앓고 있는 화이트해커의 생존기 <오른눈이 보는 세계>
김슬기 | 2020-10-06
화면 너머로 나의 진심이 전달되기를, <현세이의 보이는 라디오>
나예빈 | 2020-10-05
금수저들만 다니는 금수고에 완벽한 커플이 있다는데? <아가씨가 너무해!>
김슬기 | 2020-10-04
이루어질 수 없는 가슴 아픈 사랑, '밤의 향'
김미림 | 2020-10-04
너도 내 마음과 조금은 같기를, <전지적 짝사랑 시점>
나예빈 | 2020-10-03
낯선 사람과 연결되었습니다! <랜덤채팅의 그녀!>
김슬기 | 2020-10-03
귀여움 뿜뿜 할머니, 할아버지와 손녀의 이야기 '웰캄투 실버라이프'
김미림 | 2020-10-02
네가 내 인생의 주연이 되어가고 있어, <두근두근 네가 좋아서>
나예빈 | 2020-10-02
개그와 액션, 스토리까지 전부 다 잡아버린 판타지물, '이런 영웅은 싫어.'
박은구 | 2020-10-01
텔레파시로 서로의 외로움을 보듬다, <신비>
나예빈 | 2020-10-01
여성들이 만들어나가는 국극 이야기, <정년이>
나예빈 | 2020-09-30
5살 아이를 홀로 키우고 있는 한 여자와 어색한 동거를 시작하게 된다. <원하는 건 너 하나>
김슬기 | 2020-09-30
아버지는 강하다, '아비무쌍'
박은구 | 2020-09-29
수없이 반복되는 계절, 하지만 그가 있던 단 한 번의 계절 <수의 계절>
김슬기 | 2020-09-28
벌레에게 위협받는 인류를 구원해줄 나비는 너야, <피와 나비>
나예빈 | 2020-09-27
운명을 개척하기 위한 공주님의 모험 로맨스! <서천화원>
김슬기 | 2020-09-26
복수심은 피로 씻어낸다, '캐슬'
박은구 | 2020-09-25
죽을 만큼 날 사랑할 수 있는 '진짜 나의 것'이 무엇일까? <퍼펙트 마인>
김슬기 | 2020-09-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