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싸이코 스트리머 네온마스크가 전국의 모든 일진 조직들을 상대로 전쟁을 벌인다. <싸이코 리벤지>

김슬기 | 2020-10-23 09:42

“너희가 나의 가족을 빼앗았으니 나는 너희의 모든 걸 짓밟아주마.”

 image.png

<싸이코 리벤지>의 주인공 차성빈은 종잡을 수 없는 싸이코 스트리머이다. ‘차성빈의 주변 사람들은 그가 처음부터 싸이코는 아니었고, 큰 사고로 인해 싸이코가 되었다고 말한다. ‘차성빈싸이코로 바뀌게 된 계기가 되는 큰 사고는 고등학생 일진 때문에 그의 유일한 가족인 동생 차예빈이 죽은 일이다.

 image.png

차성빈의 동생 차예빈은 일진과 연결고리가 전혀 없이 다른 사람들에게 피해 끼치지 않는 조용한 학생이다. 그러던 어느 날 일진이 되고 싶었던 고등학생이 깡 좋다는 소리를 한 번 듣겠다고 갑자기 차도에 뛰어들었는데, 그 고등학생을 보고 깜짝 놀란 버스 기사가 사고를 피해 핸들 방향을 돌리다가 차예빈이 버스에 치여 죽은 것이다. 부모님도 주위 친척도 없이 차예빈과 서로 의지를 하며 살아가던 차성빈은 그 날 이후 눈이 뒤집힌 것이다.

 image.png

차성빈차예빈을 죽게 만든 일진을 찾아가 갑자기 도로에 뛰어든 이유를 물었다.

그러자 일진은 깡 좋다고 인정받으면 트롤팸에 초대를 받을 수 있다. ‘트롤팸은 전국에서 제일 잘 나가는 일진들만 초대하는 모임이다. ‘트롤팸에 들어가면 재벌 2세나 연예인처럼 살 수 있다…”라고 말을 했다. 그 말을 들은 차성빈내 동생은 그럼 너네들이 간지나게 살고 싶어서 죽인거냐?”라고 말을 하며 분노했다. 그리고 차성빈은 트롤팸과 다른 나쁜 일진들을 포함해 이 세상 마지막 일진을 지옥 불에 넣는 그날까지 차예빈의 복수를 해주겠다고 다짐했다.

 image.png

그렇게 복수를 다짐한 차성빈은 일진을 처단하기 위한 네온마스크조직을 꾸리게 된다. ‘네온마스크차성빈을 중심으로 매니저 민지효’, 매니저 김세하’, 매니저 옥태양’, 훈련교관 이강범관장, ‘박덕일흥신소 소장이 모이게 되는데

 image.png

고등학생 일진을 대상으로 피의 숙청을 시작한 차성빈’. 그의 복수는 성공할 수 있을 것인가? 뒷 이야기는 웹툰 <싸이코 리벤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싸이코 리벤지
작품정보 바로보기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BL 추천
남성향 추천

통합 리뷰

<나를 달래줘>, 욕구불만 유부녀·유뷰남
박성원 | 2020-11-25
이곳에서 황후가 될 수 없다면 다른 곳에서 황후가 되겠다! <재혼황후>
김슬기 | 2020-11-25
우리는 친구 맞지?, <해오와 사라>
나예빈 | 2020-11-24
만약 연인과의 사랑의 결말을 알 수 있으면... 똥차는 거르고 손쉽게 운명 같은 사람을 알 수 있지 않을까? <손 잡아 볼래?>
김슬기 | 2020-11-23
무너진 교권을 지키기 위해 교권보호국 소속 나화진의 참교육이 시작된다! <참교육>
김슬기 | 2020-11-23
악마처럼 날 괴롭히던 일진이 어느 날 조그만 인형 크기로 눈 앞에 나타났다?! <내 일진이 이렇게 귀여울리가 없어>
김슬기 | 2020-11-22
<비밀수업>, 백치남 길들이기
박성원 | 2020-11-21
악마였던 검찰수사관과 악마같은 검사의 범죄스릴 로맨스! <헬로맨스>
김슬기 | 2020-11-20
보통이 되기 위해 노력하는 우리들, <이토록 보통의>
나예빈 | 2020-11-20
친구의 연애는 내가 막는다!, <주간소년열애사>
나예빈 | 2020-11-19
알고 있지만 애써 무시하고 싶은 나의 감정, <방 안의 코끼리>
나예빈 | 2020-11-19
다가오는 이별을 맞이하는 여자의 홀로서기 성장기 <지금은 연애를 쉽니다>
김슬기 | 2020-11-18
작별과 작별하는 법, <아만자>
나예빈 | 2020-11-18
내 비밀을 유일하게 아는 아이돌이 나와 같은 대학 같은 과 동기라니….?!! <플레이, 플리>
김슬기 | 2020-11-17
마법같이 나를 치유해주는 사람을 만났다, <매지컬 메디컬>
나예빈 | 2020-11-17
유치원의 그림자를 파헤쳐라, <유치원 신드롬>
나예빈 | 2020-11-16
방송국 카페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며 알게 된 유명 아나운서의 실체..?!! <속보입니다>
김슬기 | 2020-11-16
새엄마의 친구들, 새엄마의 한계를 탈피한 수작
박성원 | 2020-11-15
어둠 같은 현실이 우리를 뒤덮지 않도록, <별을 삼킨 너에게>
나예빈 | 2020-11-14
상처받은 차가운 마음을 보듬어주는 것은 누구이려나, <봄날의 팔광>
나예빈 | 2020-11-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