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노블레스 "끝나지 않는 한국웹툰의 전설"

양념 | 2016-08-27 17:43



 

 

 

 출판 만화의 몰락과 함께, 성장한 '웹툰'은 현재 한국에서 가장 발달한 만화시 장을 형성하고 있고 지금은 드라마나 영화 등 활발한 미디어믹스로 인해 그 위상은 날로 높아만 져가고 있다.

 

 하지만 '웹툰'의 시작은 그리 창대하지 않았는데, 불과 몇년 전 만해도 '웹툰'은 주로 가벼운 개그나 소소한 생활툰 등이 그 주류를 이루었다고 생각한다.

오늘은 이런 웹툰의틀을 깨기 시작했던 작품 <노블레스>에대해 이야기하려고 한다.

 

 

20150914_025537.png

 

 

 때는 2007년, '출판만화'가 쇠퇴하기 시작하고 '웹툰'='생활/개그 만화'라고 여겨지던 그때, 8등신 캐릭터도 잘 없었건만 눈을 의심하게 하는 12등신 캐릭터가 나타난다.

 웹툰 <노블레스>는 그당시 웹툰에 없었던 '미려한 그림체'를 가진 '배틀물' 이였다.  소녀 독자들을 염두한 '그림체'와 소년 독자들을 타겟으로 한 '배틀'이라는 주제, 그리고 잠에서 깨어난 '노블레스'가 서울 한복판을 누비는 흥미로운 '연출'은 시작부터 독자들의 관심을 받기 시작했다.

 

스토리는, 오랜시간 잠들어있었던 '노블레스-라이제르'가 깨어나고 우연히 학교에 등교하게 되면서 시작된다. 이 후 그가 잠들어있어야만 했던 이유와 흑막이 점점 밝혀지게 되는 식으로 이야기가 전개된다.

 

 

f8af5fa9f2a5b195e247f936ffb0d640.jpg

 

 

▲ 이광수 작가의 아름다운 그림체

 

 

 여러가지 면에서 특출났지만 특히나 시즌2, 시즌3를 거듭하면서 이 웹툰의 그림체는 이미 우리가 알고 있는 '웹툰'의 수준을 훌쩍 넘어버렸고 많은 팬들의 사랑을 받게 되었다.

 

 

노블레스 캐릭터상품.jpg

 

 

▲팬들에 사랑에 힘입어 계속해서 출시되는 도서/캐릭터 상품

 

 

현재까지도 활발하게 운영되는 팬카페, 그리고 단행본이나 소설화 등의 출판 활로까지 되살아나는 계기가 되었으니 그야말로 웹툰계의 '영웅'이자, 대한민국 만화에 '분기점'에 있는 웹툰이라 하겠다.

 

 

Noblesse.full.934431.jpg

 

 

▲많은 여성팬들을 거느린 '실험실 삼총사'

 

 

 먼치킨에 가까운 캐릭터 '노블레스-라이'와 더불어서 프랑켄슈타인,타오,M-21등 미형이 캐릭터들이 시즌을 거듭할수록 그 매력을 내뿜으면서 생긴 팬들도 많은데, 개인적으로 생각하기에는 이것이 웹툰에서 탄생한 첫번째 '덕심'이 아닐까 생각한다. 

물론, 현재는 장기 연재를 통한 단조로운 연출과 스토리, 그리고 휴재로 인해서 최근 많은 팬들이 이탈되기도 했지만

벌써 5년을 넘게 사랑 받고있는 웹툰이기때문에, 여전히 화요일만 되면 네이버인기검색어에는 '노블레스'가 자연스럽게 올라올정도로 인기를 누리고 있다.

 

그리고, 시작부터 남다른 의미를 가지는 웹툰 <노블레스>는 아직도 연재중이다. 

일본 소년만화에 <원피스>,<나루토>,<블리치>는 그 인기와 대중성으로 원,나,블 이라고 불리고, 국내에도 많은 독자들이 필독 도서처럼 읽게 되었는데 웹툰에서 그런 작품을 하나 골라보라면 바로 이 <노블레스>가 아닐까 생각해보며 이번 리뷰를 마친다.
 
 
 

노블레스
작품정보 바로보기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BL 추천
남성향 추천

통합 리뷰

능력없는 능력자 <한림 체육관>
안병택 | 2020-06-06
킬러소년 민준, 소녀를 만나고 삶이 달라지다 <불발소년>
김슬기 | 2020-06-05
날 자극하지 마라. 건드리면 흥분되니까. <갓핑크>
임수신 | 2020-06-04
행복과 불행, 아낌없이 주는 나무 <돈나무>
안병택 | 2020-06-03
머리 아플 정도로 찡한 달콤함! <바니와 오빠들>
나예빈 | 2020-06-02
10대 스타들의 리얼 관찰 예능쇼, 그런데 국민 비호감 출연?! <스타의 학교생활>
김슬기 | 2020-06-01
열여덟 번째 생일 날. 차마 기억하고 싶지 않은 '그것'이 찾아왔다. <두번째 생일>
김슬기 | 2020-06-01
진지하고 학술적이며 가족친화적인 영화 리뷰(로 위장한) <부기영화>
임수신 | 2020-05-31
연애를 싫어하는 여고생 하연실에게 일어나는 다양한 일상 공감 코믹연애물! <연애싫어>
김슬기 | 2020-05-30
알 수 없는 일들이 벌어진다. <경이로운 소문>
안병택 | 2020-05-29
애정과 애증은 한 끗 차이?! 찌릿한 우리는 <비밀 사이>
나예빈 | 2020-05-28
뒷맛 없는 깔끔한 개그 <만물의 영장>
임수신 | 2020-05-27
4인 4색 연애 이야기 <오늘도 꽐랄라라>
임수신 | 2020-05-27
필름이 끊긴 사이, 짝사랑 후배와 무슨 일이...?! <동트는 로맨스>
김슬기 | 2020-05-26
인간과 동물을 가르는 기준이란 무엇인가 <데이빗>
나예빈 | 2020-05-26
튜토리얼을 정복하다..? <튜토리얼 탑의 고인물>
안병택 | 2020-05-25
“이 결혼 용납 못 해!” 34살 유도완의 결혼식은 그렇게 망했다. <유색의 멜랑꼴리>
김슬기 | 2020-05-25
잃어버린 나의 비늘을 찾아서, <어린(물고기 비늘)>
임수신 | 2020-05-24
이보다 더 솔직할 수는 없지 <방탕일기>
나예빈 | 2020-05-23
아무도 손 뻗지 않았던 이야기 <교환일기>
나예빈 | 2020-05-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