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멍순이 - 시골 소녀와 강아지의 따뜻한 이야기

AJ | 2015-08-24 12:13

-->

 

 

 

2015-08-24 10;45;01.JPG

 

 

80년대 시골에서 초등학생 시절을 보낸 작가의 체험이 고스란히 담긴 웹툰 <멍순이>.
그림도 아기자기하고 흙냄새 나는? 따뜻한 컬러감도 마음에 들구요. 마치 색연필로 그린 것 같은 느낌이 들어요.

스토리도 정감 있어요.그동안 보지 못했던 신선한 웹툰이랄까요? <멍순이>는 이곳 저곳 산밖에 안보이는 샛골 마을. 그 곳에서 일어나는 꽃님이와 멍순이의 흙냄새, 풀냄새 나는 이야기를 다루고 있습니다. 주요 이야기는 주인공인 멍순이와 멍순이를 키우는 꽃님이, 아이들, 그리고 시골이야기입니다. 


80년대를 배경으로 하고 있고 작가의 따뜻한 그림 때문에 만화일 뿐인데 귀여움, 정겨움이 느껴집니다. 

 

 

2015-08-24 10;44;46.JPG

 

 


갑자기 찾아온 멍순이는 강아지 입니다. 멍순이라는 촌스러운 이름이 싫다고 '메리'로 이름 짓자는 꽃님이. 
하지만 동생은 '멍멍 하니까 멍순이라고'.. 멍순이든 메리든 사랑스러운 가족입니다. 
주인공인 꽃님이는 도시로, 서울로 이사가고 싶어하는데 갈 수 없습니다. 아이들은 서울을 동경하죠.
비석치기를 하고 꽃님이가 금긋느라 발을 기울여서 움직이고.. 저도 저렇게 운동장에 금을 그어서 피구를 하고 친구들과 함께 했던 기억이 납니다. 웹툰을 보는 동안 동심으로 돌아간 느낌이 들었어요.

 

 

2015-08-24 10;36;32.JPG

 

 


어릴 적 쓰던 그림일기를 보는 것 같달까요?
주인을 향한 일편단심 멍순이의 귀엽고 순수한 모습과 아이들의 모습. 사람 마음을 편안하게 만들어 줬던, 순수한 감성을 일깨워 줬던작품이에요. 마지막에 꽃님이랑 멍순이 이제 겨우 친해졌는데 꽃님이네가 도시로 이사가고 그래서 멍순이는 시골에 두고 가는데요. 꽃님이네는 멍순이를 놓고 차를타고가고 멍순이는 차가 사라질 때까지 울면서 쫓아가는 모습이 마음 아팠어요. 해피엔딩이었으면 더 좋았을텐데 말이죠.


 

 

-->

멍순이
작품정보 바로보기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BL 추천
남성향 추천

통합 리뷰

식당에 비춰진 밝은 빛 - 더 테이블
양념 | 2016-10-26
고퀄리티 순정사극 - 발자국이 녹기전에
스타로드 | 2016-10-26
BL과 브로맨스의 경계- 블랙수트
후추씨 | 2016-10-26
김성모, <돌아온 럭키짱> - ‘플랫폼적 웹툰’의 탄생
생못미 | 2016-10-26
아기자기함에 집중할 수 있는 것은 섬세함 -달콩분식
양념 | 2016-10-25
혐오를 혐오하다 - 면사포를 쓰고픈 남자
스타로드 | 2016-10-25
<사랑스러운 복희씨>, 당신의 짝사랑을 응원합니다!
찹쌀떡 | 2016-10-25
순간순간 시간을 되돌릴 수 있다면 <체크포인트>
시을 | 2016-10-25
<대작> 양심은 없고 욕망만 있다.
시을 | 2016-10-25
노블레스 - 전투력 인플레이션을 넘어서
생못미 | 2016-10-25
[코믹GT] 혼전연애 (2016)
잠뿌리 | 2016-10-25
[레진코믹스] 데들리 키스 (2014)
잠뿌리 | 2016-10-25
수상한 미녀와의 동거 - 약혼자가 왔다.
스타로드 | 2016-10-24
공감만으로 충분한가 - 공감
므르므즈 | 2016-10-24
만화가의 성장 - 미쳐날뛰는 생활툰
므르므즈 | 2016-10-24
[코믹GT] 헬로 월드!
잠뿌리 | 2016-10-24
[레진코믹스] 오딘 (2014)
잠뿌리 | 2016-10-24
[다음] 죽음이 본다 (2015)
잠뿌리 | 2016-10-23
[레진코믹스] 데드 브레인 (2013)
잠뿌리 | 2016-10-23
[코믹큐브] 강력소녀 (2015)
잠뿌리 | 2016-1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