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소설/소설] 유월의 복숭아 (네이버 시리즈)
웹소설/소설 - 로판

유월의 복숭아

2018-05-29
보러가기

시놉시스

두 번의 삶과 두 번의 결혼. 모두 실패했다. 다시 시작된 세 번째 삶, 레아는 비혼을 외친다. 그러나 이번 삶은 시작부터 이상하다! 긴 삶 동안 차갑던 남자 줄리앙이 다정남으로 돌변했다. 열렬한 구애를 펼치는 줄리앙에게 레아는 한 가지 제안을 하게 되는데. "당신이랑 평생 살고 싶은지 아닌지까진 아직 모르겠어요. 하지만 이것만은 분명해요. 난 당신이랑 자 보고 싶어요." 과즙이 뚝뚝 흐르고 손이 끈적끈적해지는데도 그는 괘념치 않았다. 6월 한낮의 응접실에 정오의 빛이 들었다. 햇볕이 그의 얼굴에 음영을 그려 표정이 잘 보이지 않았다. 하얗고 서늘한 손이 복숭아 껍질을 열심히 벗겨 내 입안에 직접 넣어 주었다. 복숭아를 한입 베어 무는 순간 그의 긴 손가락이 내 입술에 살짝 닿았다. 나는 그 순간을 잊을 수가 없다. 다정한 순정남 줄리앙과 결혼 생활을 시작하는 레아. 너무도 완벽했던 남편, 줄리앙의 비밀은? 어느 유월, 다정한 여름 손님이 준 복숭아와 함께 시작되는 끝나지 않는 사랑 이야기.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