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ivew

아이오와 아이티 - 우리, 다시 예전으로 돌아갈 수 있을까요?

자동고양이 | 2016-07-06 20:19

 

 

 

wide.jpg

 

 

  과거, 그들의 우주 속에는 서로 맞닿은 채 이어져 있는 두 개의 행성이 존재했다. 그것은 바로 그림자를 다루는 블랙들이 모여 있는 검은 별과 빛을 다루는 화이트들이 모여있는 하얀 별이었다. 블랙은 화이트들에게 그림자를 내어주어 밤을 만들어주었으며, 화이트들은 블랙들에게 빛을 내어주어 낮을 만들어주었다. 

 

 

wide_00004.jpg

 

 

  그러던 어느 날, 정체를 알 수 없는 이유로 별의 연결점이 끊어지고 그들은 서로를 도울 수 없는 지경이 되어 버렸다. 검은 별에서는 그림자의 늑대가 날뛰어 목숨이 위험해졌고, 하얀 별에서는 빛이 사라지지 않아 모두들 집 밖으로 나갈 수 없는 지경이 됐다.  

 

 

wide_00006.jpg

 

 

  그리고 그 가운데, 남아있는 사람들은 서로가 서로를 의심했고 그렇게 그들의 관계는 단절되고 말았다. 그렇게 몇 년이 흘렀을까. 셀 수도 없는 시간이 흐르면서 서로가 서로의 목소리마저 들을 수 없게 되어버린 순간, 우연처럼 혹은 운명처럼 그들은 마주하게 되었다. 

 

 

wide_00005.jpg

 

 

  마을에서 가장 강인한 블랙인 <아이오>는 잠결에 어떤 목소리를 듣게 되고, 그 목소리에 홀린 듯이 마을을 방황하다가 늑대에게 위협당하고 있는 화이트 <아이티>를 만나게 된다. 이를 구해준 <아이오>는 화이트와 이야기하다가 자신이 이곳에 오게 된 이유를 말하면서 목소리에 대해 이야기하고, <아이티>는 그 목소리를 낸 것이 자신이라고 이야기한다. 

 

 

wide_00009.jpg

 

 

  <아이티>가 이곳에 오게 된 것은 바로 오랜 과거에 전설처럼 남아있는, 그들의 세계를 다시 공존으로 되돌릴 수 있는 비밀을 해결하기 위해서다. 무려 하얀 별의 공주님인 그녀는 그들의 사이를 이전으로 돌리고 싶다는 마음 하나로 어찌 보면 위험할 수 있는 검은 별로 넘어왔고, 그곳에서 자신의 목소리를 들어주는 <아이오>를 만난 것이다. 

 

 

wide_00011.jpg

 

 

  <아이오>에게 그토록 용감한, 그러면서도 순수한 <아이티>는 신기한 대상이나 마찬가지였다. 그리고 그 마음에 공감하고 이해하는 그는 결국 그녀와 함께 전설을 찾아 떠나기로 한다. 그렇게 시작한, 썸툰 작가 특유의 말랑말랑하면서도 달콤한 색채는 한 편의 동화처럼 다정한 이 이야기에서도 빛을 발한다. 

 

Webtoonguide Popular

추천

인어야, 나의 복수를 도와줘 <검은 인어>
김 영주 | 2024-06-20
내 마음인데, 나도 잘 모르겠어! <바바 다이어리>
김 영주 | 2024-06-19
내 여자친구가 사람을 먹는다 <내 여자친구는>
김 영주 | 2024-06-18
공포영화 클리셰를 깨부수는 찐광기 여주 <에밀리의 저택>
김 영주 | 2024-06-17
이 이야기는 너에게만 들려줄게. <유령의 노래>
신호승 | 2024-06-15
보부상인 나에게 딱인 세상이 왔다! <내 인벤토리가 이상하다>
이해륜 | 2024-06-14
제 발로 들어간 호랑이.. 아니 사자굴<백사자 가문의 파랑새 마님>
이해륜 | 2024-06-13
짝남 동생과 펼치는 짝남 꼬시기 대작전! <암호는 002!>
김 영주 | 2024-06-12
차가운 남자가 반려인이 되는 과정 <반려짐승>
김 영주 | 2024-06-11
어린 소년으로 환생한 대마법사의 이야기 <용사파티 대마법사의 환생>
복소은 | 2024-06-10
두고 봐, 이번 생엔 꼭 건강해질 테니까! <몰락 세가의 시한부 영약>
복소은 | 2024-06-08
비운의 아카데미 삼류 악당에 빙의됐다 <아카데미에서 살아남기>
김 영주 | 2024-06-07
로맨스 소설에 살인 사건이 일어났다 <콜미로맨틱>
김 영주 | 2024-06-06
화려한 달빛에 가려진 추악한 욕망 <달이 뜨지 않는 도시>
김 영주 | 2024-06-05
귀족 학교에 바바리안 여주의 등장이라 <바바리안 영애>
김 영주 | 2024-06-04
이대로는 죽어버릴지도 몰라 <자멸기관>
신호승 | 2024-06-03
내가 쓴 소설인데, 멸망플래그는 얼마든지 상대해주지! <시한부 악녀는 입양을 거절합니다>
이해륜 | 2024-05-31
그 토끼, 제가 한 번 길러보겠습니다. <토끼 여주의 새엄마가 되었다>
이해륜 | 2024-05-30
이세계 힐링 요리물의 왕도! <이세계 캠핑으로 힐링 라이프>
복소은 | 2024-05-29
악녀는 죽지 않기로 했다 <엔딩, 바꿔보려합니다>
김 영주 | 2024-05-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