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리디, '1등 1억 웹툰 공모전' 수상작 발표…'상금이 무려 1억?'

탁정은 기자 | 2020-09-16 09:11
리디 웹툰 공모전 발표 이미지.jpg
▲ 리디 웹툰 공모전 발표


16일 커넥티드 콘텐츠 기업 리디(대표 배기식)는 1등에게 1억원의 상금이 주어지는 '대규모 웹툰 공모전'의 최종 수상작을 발표했다. 

리디가 주최하고 리디 자회사 오렌지디가 주관사로 참여한 이번 웹툰 공모전은 지난 7월 30일부터 8월 16일까지 총 800여개 이상의 작품이 접수되며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 특히, 장르와 소재에 제한을 두지 않고 창작자의 자유를 최대한 보장한 이번 공모전 취지에 맞게 드라마, 액션, 공포, 로맨스 등 독창성과 완성도를 고루 갖춘 다양한 장르의 작품이 대거 출품됐다.

그 중에서도 1등에게 1억의 상금이 주어지는 이번 웹툰 공모전의 대상 수상작은 난로 작가의 ‘상화담-서리꽃 이야기’로 연출과 이야기 몰입도 측면에서 심사위원들에게 높은 평을 받았다. 

최우수상은 ▲까마귀 공작부인(글: 딱정벌레, 그림: 식빵) ▲식사가 필요해(글,그림: 담장) ▲축제는 이미 시작되었다(글,그림: 잔디롤빵) 3작품이 선정되었고, 우수상은 ▲너의 초상화(글,그림: 헛둘) ▲불사의 저주(글,그림: 황지) ▲스미공(글,그림: 세명이다.) ▲허릉몽(글: otb, 그림: 최안도) ▲호덕전(글,그림: 은지)이 수상했다.

별도 시상 부문인 IP상은 ‘축제는 이미 시작되었다’로 최우수상과 중복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IP상 심사를 진행한 제작사 3사는 “불안한 청춘인 두 소녀가 음악을 통해 성장해가는 이야기가 하이틴 드라마로서 발전 가능성이 기대되는 작품”이라고 평했다. 

수상작은 상금과 함께 리디 자회사 오렌지디의 프로듀싱을 통해 리디북스에 순차적으로 연재 될 예정이다. 

배기식 리디 대표이사는 “이번 리디 웹툰 공모전을 통해 국내에 실력 있는 작가들의 다양한 작품을 만날 수 있게 되어 의미가 깊다”면서, “앞으로도 창작자가 자신의 역량을 펼치고 나아가 좋은 콘텐츠를 많은 사람들이 즐길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리디 웹툰 공모전 수상작에 대한 더 자세한 사항은 리디북스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