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K-콘텐츠 주인공, 바로 당신’ 제11회 일요신문 만화공모전 개최 '대상 3,000만원?'

탁정은 기자 | 2021-04-21 13:00
2021만화공모전_포스터.jpg
제11회 일요신문 만화공모전 ‘도전! 웹툰왕’의 막이 올랐다. 이번 공모전의 총상금 규모는 6,500만 원으로 ▲대상 3000만 원, ▲우수상 1500만 원, ▲가작(3편) 각 500만 원, ▲특별장려금(5편) 각 100만 원이 지급된다. 응모작은 오는 7월 31일까지 접수 가능하다.

일요신문과 서울미디어코믹스가 공동진행하는 ‘도전! 웹툰왕’은 현직 작가와 지망생 모두 참가할 수 있으며, 다른 공모전 출품작이나 이미 웹상에 공개된 작품도 응모 가능하다. 단, 타 공모전 수상작이나 판권 관련 계약이 된 작품은 응모할 수 없다.

응모 분량은 단 ‘1화’로 작화력과 연출력을 어필할 수 있는 ‘1화’와 함께 스토리라인을 파악할 수 있는 상세한 시놉시스를 일요신문 홈페이지 만화공모전 코너에 업로드하면 된다. 응모 분야는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 시대극, 무협, BL, GL, 학원물, 스포츠 등 모든 장르를 망라한다.

수상작 선발은 ‘도전! 웹툰왕’ 고유의 방식에 따른다. 1차 심사를 통과한 10개의 작품에 한해 결선 경쟁과정을 거친다. 결선에 오른 참가자들은 약 3주 동안 응모한 작화에 이어지는 작화를 제작해 제출해야 한다. 이후 최종심사를 통해 대상작을 비롯한 수상작들을 가린다. 

수상작은 작가와의 협의를 거쳐 웹툰 플랫폼 연재를 진행한다. 원활한 연재를 위해 서울미디어코믹스의 전문 편집인력이 작품 매니지먼트에 참여한다. 이후 영상화 등 2차 판권 사업도 모색할 계획이다.

‘도전! 웹툰왕’을 주최하는 일요신문은 1992년 4월 창간 이래 현재까지 발행 부수 1위를 놓치지 않은 타블로이드 주간신문의 대표주자다. 2011년 “만화계 잡스를 찾습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제1회 만화공모전을 개최했고, 지난해까지 10회 공모전에 이르는 동안 수많은 신진 작가들을 발굴해 일요신문 지면과 웹툰 플랫폼에 이들의 작품을 연재했다.

이 중 제1회 일요신문 만화공모전 수상작 ‘롱 리브 더 킹’은 국내에서 보기 드문 정치극화로 주인공 장세출의 뚝심과 순수함이 국정농단 사태 당시 박근혜 정권의 행태와 대비되면서 네티즌의 열렬한 지지를 받은 바 있다. 지금도 ‘롱 리브 더 킹’은 10년째 장기연재 중이며 2019년 6월 영화로 제작돼 개봉했다. 

일요신문과 함께 ‘도전! 웹툰왕’을 공동진행하는 서울미디어코믹스는 서울문화사의 만화사업 부문이 독립한 회사로 ‘아이큐점프’ ‘윙크’를 창간하며 국내 최초 만화 전문 출판사로 자리매김했고, ‘궁’ ‘밤을 걷는 선비’ ‘하백의 신부’ 등 한국 대표 만화 제작은 물론 ‘드래곤볼’ ‘명탐정 코난’ 등 해외 인기 만화를 소개해 만화시장 발전을 이끌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