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배우 나인우, '징크스의 연인' 출연 확정...주인공 공수광役 연기

임선주 기자 | 2021-05-06 09:56
나인우.PNG

배우 나인우가 새 드라마 '징크스의 연인' 출연을 확정했다.

새 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연출 윤상호, 극본 장윤미)은 불행한 자신의 삶을 숙명으로 여기고 순응하며 사는 한 인간 남자와 저주를 풀기 위해 미지의 세상 밖으로 뛰어든 여신이 잔혹한 운명을 뛰어넘으며 펼치는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가난하고 재수 옴 붙은 남자가 재벌가에서 숨겨둔 행운의 여신을 만나게 되면서 일어나는 일들을 그리며, 동명의 인기 웹툰을 드라마로 제작한다.

나인우는 서동시장의 생선 장수이자 특별한 징크스를 지닌 공수광(공명성) 역으로 연기 변신에 도전한다. 한때 잘나가던 공수광은 7년 전 슬비를 만난 이후 모든 것을 잃어버리고, 예전과는 완전히 다른 삶을 살게 되는 인물이다. 나인우는 밝고 찬란했던 미래를 가진 남자가 아닌, 세상에서 가장 재수 없는 캐릭터를 자신만의 색깔로 표현해 낼 예정이다.

나인우는 최근 종영한 KBS 2TV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에서 첫 주연을 맡아 '온달' 캐릭터 그 자체라는 호평을 받으며 열연을 펼쳤고, 백상예술대상 신인상 후보에 올랐다. 이에 차기작 '징크스의 연인'에서는 또 어떤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지 예비 시청자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한편, '징크스의 연인'은 '달이 뜨는 강'의 윤상호 감독이 연출을 맡아 나인우와 또 한 번 호흡을 맞춘다. 또한 영화 '힘을 내요, 미스터 리', '럭키', '마돈나', '마담 뺑덕' 등을 집필한 장윤미 작가가 극본을 맡아 이들의 시너지가 어떻게 발휘될지 기대를 모은다. 아직 미정인 여주인공 슬비 역에는 누가 주인공으로 확정될지 관심사다.

나인우가 출연을 확정한 '징크스의 연인'은 올 하반기 방영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