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네이버웹툰 '지옥', 넷플릭스 시리즈로 오늘 190여 개국에 공개

임선주 기자 | 2021-11-19 11:46
[네이버웹툰_이미지] 넷플릭스 시리즈 원작 웹툰 '지옥' (1).jpg
[네이버웹툰_이미지] 넷플릭스 시리즈 원작 웹툰 '지옥' (2).jpg

네이버웹툰 ‘지옥’이 오늘(19일) 오후 5시에 넷플릭스 시리즈로 190여 개국에 스트리밍 된다.

웹툰 ‘지옥’(글 연상호/그림 최규석)은 예고없이 등장한 지옥의 사자들에게 사람들이 지옥행 선고를 받는 초자연적 현상이 발생하고, 이 혼란을 틈타 부흥한 종교단체 새진리회와 사건의 실체를 밝히려는 이들이 얽히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2019년 8월 ‘프롤로그’ 편을 시작으로 네이버웹툰에서 처음 공개됐으며 지난해 9월 완결됐다. 연재 기간 동안 죄와 지옥, 구원과 도덕심 등 심오하고 무거운 주제를 통해 인간 사회에 대한 깊은 통찰력과 압도적인 공포의 세계를 선보였다는 호평을 받았다. 또한, 영화 ‘부산행’의 연상호 감독이 집필하고 웹툰 ‘송곳’의 최규석 작가가 작화를 맡아 스타 감독과 작가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았다.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은 웹툰의 원작자인 최규석 작가와 연상호 감독이 공동각본을, 연상호 감독이 연출을 맡아 원작의 깊이 있는 스토리와 매력이 돋보이는 영상물로 기대가 모아진다. 넷플릭스 시리즈 공개를 앞두고 원작 웹툰에 대한 해외 독자들의 관심과 문의가 쇄도하면서 네이버웹툰 글로벌 서비스를 통해 해외에서도 연재될 계획이다.

웹툰 ‘[드라마원작]지옥’은 네이버웹툰과 네이버 시리즈 홈페이지, 모바일 웹, 앱(APP), PC 등을 통해 감상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