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신인 배우 오유진, tvN 새 드라마 '여신강림' 출연 확정

탁정은 기자 | 2020-10-21 10:27
image.png

배우 오유진이 tvN 새 드라마 ‘여신강림’에 합류한다.

지난 20일 웰스엔터테인먼트는 “배우 오유진이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인 tvN 새 드라마 ‘여신강림’의 출연을 확정 지었다”고 밝혔다.

드라마 ‘여신강림(연출 김상협/ 극본 이시은/ 제작 본팩토리, 스튜디오N)’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다가 ‘화장’을 통해 여신이 된 주경(문가영 분)과 남모를 상처를 간직한 수호(차은우 분)가 만나 서로의 비밀을 공유하며 성장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하고있다.

극중 오유진은 주경의 비밀을 알고 있으는 주혜민 역을 맡았다. 주혜민은 강자에게 약하고 약자에게 강한 극반전의 포인트를 담당하고 있는 인물로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고조시킬 예정이다.

오유진은 다수의 독립 영화를 통해 탄탄한 연기력을 쌓아오며 영화 ‘바람이, 바람이 되어’ ,’안녕 나의 봄날’,’이세상 오직 하나뿐인 너의 편’ ‘선물’ 등 단편영화 속 다양한 장르에서 얼굴을 알리기 시작했다. 뿐만 아니라 ‘나의 여자친구’에서 주인공을 연기하며 서울 국제 초 단편영화제 국내경쟁 후보에 선정 되어 이와 함께 올해 가장 주목해야 할 배우로 손꼽히며 이목을 끌었다.

한편, 오유진이 출연하는 tvN드라마 ‘여신강림’은 올 하반기 첫 방송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