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방송국 카페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며 알게 된 유명 아나운서의 실체..?!! <속보입니다>

김슬기 | 2020-11-16 09:27


<속보입니다>의 주인공 예슬은 평범한 대학생이다. 그녀는 연예인을 자주 볼 수 있을 것 같은 기대감을 가지고 HBS 방송국에 있는 카페에서 아르바이트를 시작했다. 그러나 예슬의 기대와는 다르게 그 카페에는 연예인이 코빼기도 보이지 않았다. 방송국 카페에는 연예인 보다는 방송국 직원이나 연예인을 보러 온 팬들이 대부분이었다. 그 사실을 예슬은 아르바이트를 시작하고 나서 깨닫게 된 것이다.


image.png

한차례 피크타임이 지나고 사전녹화가 시작될 즈음부터 카페 일은 한가해졌다. 그리고 방송국 홍보 영상만 나오던 화면에 안녕하세요. 아나운서 김민준입니다.”라는 아나운서의 멘트와 함께 민준이 화면에 나타났다. ‘민준의 영상은 녹화된 것이라 매일 똑 같은 모습과 목소리지만 예슬민준의 팬이었기 때문에 그 자체만으로도 좋았다.

 image.png

민준에 대해 소개하자면 대한민국 사람이라면 한 번쯤은 들어봤을 법한 HBS 방송국의 인기 아나운서다. ‘민준은 면접 프리패스 상의 깔끔한 외모와 최연소 메인 뉴스 앵커 자리를 차지할 만큼의 출중한 실력을 갖추고 있었다. ‘예슬민준에게 관심을 가지게 된 것은 예슬이 고등학교 3학년 때이다. 우연히 TV를 틀었을 때 민준이 앵커로 있는 뉴스를 보게 되었고 그대로 첫 눈에 반하게 된 것이다. 그날 이후 예슬민준과 같은 대학교에 진학을 하기 위해 열심히 공부도 하고, 일주일에 한 번은 노란색 편지지에 팬레터를 써서 민준에게 보냈다. 그리고 민준을 볼 수 있을까 싶어서 예슬HBS 방송국 카페에서 일을 하게 된 것이다.

 image.png

그러던 어느 날 손님이 없는 한가한 시간에 주문할게요~”라며 예슬을 부르는 소리가 들렸다. 카페 비품을 정리하던 예슬은 손님의 부름에 카운터로 가서 주문을 받으려고 했다. 고개를 들어 그 손님을 본 예슬은 자신이 꿈에도 그리던 민준이라는 사실에 감격했다. 카페에서 민준과 마주칠 수 있다는 상상을 여러 번 했지만 막상 민준과 마주한 예슬은 손이 떨려 아무것도 할 수가 없었다. 그리고 그날 이후 예슬민준을 보는 날이 많아지게 되는데..

 image.png

카페 아르바이트까지 행하며 아나운서 덕질을 하는 예슬민준과 친해질 수 있을 것인가?

속보입니다
작품정보 바로보기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BL 추천
남성향 추천

추천

여주에게 버림받아 흑화한 후 어마무시한 까칠남이 된 서브남, 그를 무사히 주울 수 있을까? <엔딩 후 서브남을 주웠다.>
김슬기 | 2021-01-25
공시생 유건에게 찾아온 힘든 시련과 잘생긴 룸메이트들....? <나의 플랏메이트>
김슬기 | 2021-01-24
자극, 발기부전 성기를 치료하는 여자 비뇨기과 의사
박성원 | 2021-01-23
갑자기 물려받은 10억! 출처 모를 거금 탕진 프로젝트! <바른탕진 프로젝트>
김슬기 | 2021-01-23
정해진 운명이란 것이 정말 존재한다면, <방과후 선녀>
나예빈 | 2021-01-22
어릴 때 알던 재수없던 놈이 더 재수없는 놈이 되어 우리 동네로 돌아왔다! <세기말 풋사과 보습학원>
김슬기 | 2021-01-21
큐피드가 자신이 쏜 화살에 맞게 된다면?, <러블리 어글리>
나예빈 | 2021-01-20
사돈 처녀들, 형의 집에서 비뚤어진 하렘
박성원 | 2021-01-19
잘생김, 섹시함, 진지함을 갖춘 직진남 후배와 연하는 남자로 안 본다는 직선녀 선배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마요>
김슬기 | 2021-01-19
단념하기 어려운 감정의 정체는 너, <Here U Are>
나예빈 | 2021-01-18
살아 움직이는 그림을 그리는 타투이스트의 이야기, <인문학적 감수성>
김슬기 | 2021-01-17
목욕탕집 여자들, 왕도적인 촌동네 하렘물
박성원 | 2021-01-16
망상 소녀 ‘소망’이의 유쾌 발랄 로맨스. <결혼까지 망상했어!>
김슬기 | 2021-01-16
현실을 사는 우리의 나침반이 되어줄 기담, <어둠이 걷힌 자리엔>
나예빈 | 2021-01-15
어느날 얻게 된 인형으로 대한민국의 탑 배우를 가정부로 부려먹을 수 있다...?! <순정말고 순종>
김슬기 | 2021-01-14
동아리, 올해의 성인 웹툰 최대 기대작
박성원 | 2021-01-13
이 지구에서 혼란스러운 우리는, <두근두근두근거려>
나예빈 | 2021-01-13
어느 날부터 갑자기 말하는 모든 것들이 실제로 이루어지게 된다. <말하는 대로>
김슬기 | 2021-01-12
스캔들 앞에서 누구를 믿어야 할까, <스캔들>
나예빈 | 2021-01-11
우리 연극부에 들어올래? 1년간 버티면 부원들 중 누군가가 여친이 되어줄게 <두근두근 연극부>
김슬기 | 2021-0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