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덕후가 덕후를 만났다, <유일무이 로맨스>

나예빈 | 2021-01-09 10:00

201895A7-B38B-48DC-8544-FC58072934EC.jpeg

  

현생을 산다는 것은 쉽지 않다세상에 수많은 사람이 다양한 내용의 현생을 살고 있겠지여섯 시퇴근하자마자 지옥철에 올라타 알지도 못하는 사람들과 몸을 맞대고 흔들리는 회사원들도 힘들고매일 끊이지 않는 수행평가들과 모의고사는 기본이요내신과 정시까지게다가 예체능이라도 한다면 전공까지 챙겨야 하는 학생들도 만만치 않다그렇다면 주부는 어떨까집안일은 시간표도 없이 계속해서 이어진다일터와 쉴 수 있는 집이 구분되지 않으니 그 누구보다 지칠 것이다쉬어도 쉬는 것 같지 않을 테니까여기서 언급된 직업 이외에도 현생을 사는 우리가 모두 힘들다힘들어도너무너무힘들다. <유일무이 로맨스>의 여자 주인공 공유일모든 이십 대가 그렇듯 대학만 가면 모든 다 할 수 있을 것 같이 어른들에게 세뇌를 당했겠지만현실은 달랐다어릴 때는 공부를 해야 했고대학에 가니 취업을 해야 했기 때문유일은 편의점에서 아르바이트하면서 취업 준비를 하고 있었다취업 준비도 잘 안 되어 속상해 죽겠는 상황인데 편의점에 들어온 술 취한 남자는 정신도 못 차리고 성희롱이나 내뱉고 있다어째서 선량한 유일이 이렇게나 힘들어야 하는 것일까다행히 모자를 꾹 눌러쓴 남자 손님의 도움으로 위험에서 벗어난 유일그렇다고 해도 기분이 좋지 않다.

  

3A108486-BB2F-4EEC-8920-624E182A2BE3.jpeg

  

모자를 꾹 눌러쓴 남자 손님의 정체는 사실 유명 배우 탁무이다무이는 아역 배우 때부터 스물 중반이 된 지금까지 인기도에 굴곡 없이 꾸준히 잘나가고 있다편의점에는 자신의 정체를 숨기기 위해 얼굴을 가리고 갔을 뿐그렇다면 무이의 현생은 조금 나을까아니다무이에게도 현생은 쉽지 않다천생 배우라는 말을 들을 정도로 배우 일을 잘 해나가고 있지만매번 무이의 집 앞에 음식을 걸어놓고 사라지는 스토커 때문에 골머리를 앓고 있다게다가 스토커는 어떻게 알았는지 무이가 지나가면서 하는 말까지 기억해두었다가 그 음식을 사서 집 앞에 걸어놓는 괴기를 보여준다.

  

19ED402A-BAD9-4B9C-981B-E10494983AF7.jpeg

  

이렇듯 힘든 현생을 겪고 있는 유일과 무이는 서로를 싫어한다모든 것은 무이의 오해 때문이었다무이는 유일의 최애 아이돌인 류민과 드라마 촬영을 하고 있었다운 좋게 유일의 드라마 스텝인 친구가 옥탑방을 드라마 촬영을 위해 구하고 있는데 유일의 집에서 촬영하는 것이 어떻겠냐고 제안을 해주었고 현생의 유일한 빛인 아이돌 류민을 조금이라도 보기 위해 허락을 하는 유일무이는 촬영장에서도 보이고자주 가는 편의점에서도 보이는 유일이 자신의 스토커라고 큰 오해를 하고 만다지치기도 제대로 지쳤던 터라 브레이크 하나 밟지 않고 유일을 스토커로 모는 무이이렇게 오해는 둘의 관계를 낭떨어지 끝으로 데려간다.

  

284827F2-774E-47B3-A789-AAD627CEA5BC.jpeg

  

유일과 무이는 운명인 걸까면접에서 떨어져서 우울한 기분으로 집으로 돌아가는 유일과 무이가 다시금 만났다유일은 무이를 알아보고 조용히 지나치려고 하지만 쉽지 않았다그 현장이 드라마 홍보를 위한 예능 촬영장이었기 때문게다가 일반인을 상대로 인터뷰하고 같이 일반인의 집으로 가 밥을 얻어먹는 예능인 탓에 유일은 어쩌다가 자신의 집에서 예능까지 찍게 된다그것도 면접 망친 날에 불편한 무이와 함께무이는 유일의 집에서 자기가 좋아하던 작가의 책을 꺼내 보게 되고어떤 것을 잡아서든 분량을 뽑아야 하는 예능 프로그램 MC는 그 책을 물고 늘어진다왠지 말하기 싫어 보이는 유일무이는 유일이 엄청나게 불편해하는 표정을 보고 마음 한쪽에 미안함이 스멀스멀 기어 올라온다.

  

ED4898B1-FAF5-41A7-9F6F-9DA4FDE3E1DA.jpeg

  

게다가 중년 개그맨은 취업 준비생인 유일이 글을 쓰는 일이 큰 문제라도 되는 것처럼 이런저런 조언을 던진다말이 좋아 조언이지 언어폭력에 가까운 참견들꽤 많은 사람이 이 장면에서 공감할 것이라고 생각한다어른들은 자신들이 젊은 사람들보다 많이 살았다는 이유로 그들 모든 것을 일일이 평가하려는 경향이 있다자신이 가보지 않은 길이라 할지라도 더 잘 안다는 듯이그렇지 않아도 외롭고 어려운 이십 대 생활은 주변에 도사리고 있는 무례한 사람들의 한 마리한 마디 때문에 더 무거워진다정말 아프니까 청춘이라는 말로 청춘들을 도와주기는커녕 짓밟는 세상이 옳은 걸까?

  

87C9FADE-5DFF-4012-8BD2-C64A4B1863D9.jpeg

  

유일을 대하는 무이의 태도는 확연히 달라진다무이는 유일이 자신이 어릴 적 좋아했던 소설의 작가라는 사실을 알게 되어서 유일에게 예를 갖춰 대한다단순히 유일이 소설가기 때문은 아니었다유일이 쓴 소설 때문에 외로웠던 아역배우 시절 무이가 힘을 낼 수 있던 것무이는 유일에게 힘을 얻었었고이제 글 쓰는 것이 부끄러워져 버린 유일에게 힘을 준다오해가 녹아버린 관계 위에는 호감이 내려앉았다.

  

2F97F95B-5EDC-428B-A0BA-5AB11E4B74D3.jpeg

  

하지만 관계가 완벽하게 좋아지려면 무이뿐만 아니라 다른 한쪽인 유일 역시 엉망이 된 이미지가 돌아와야 할 텐데 유일은 아직인 듯싶었다취업하지 못했다는 이유로 자신이 좋아하는 일이자 꿈을 다시금 이어나가는 것도 죄처럼 느껴졌던 소설 창작이 힘이 되었다는팬이라는 무이의 말에 조금은 다르게 보이기는 했다하지만 여전히 유일의 현실은 달라지지 않았다는 것이 문제독자 한 명이 생겼다고 해도 현생의 문제가 해결되는 것은 아니니 말이다.

  

CDFCB3D8-C2BD-4D76-A5F0-D6CEFE1E0A9D.jpeg

  

여전히 유일은 촬영을 위해 자신의 옥탑방을 내주고 있기 때문에 무이와 오고 가며 마주치게 된다하지만 유일이 신경 쓰이는 무이와 다르게 유일은 무이가 자신을 오해해서 마음에 들지 않는다는 생각 정도만 사라졌을 뿐여전히 무이는 자신과 다른 삶을 사는 연예인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다연애하는 것은 쉽지 않다로맨스 소설에서는 둘의 마음만 맞는다면 모든 문제가 해결되는 것처럼 그리기도 하지만 돈이 없다면내가 직업이 없다면 마음대로 하지 못하는 것이 연애일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든다둘은 서로 각자 가지고 있는 현생의 문제들을 해결하고 연애를 시작할 수 있을까너무나 먼 이야기 같지 않아서 이해되는 취준생 유일의 이야기를 지금 네이버 웹툰에서 만나보자!


유일무이 로맨스
작품정보 바로보기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BL 추천
남성향 추천

추천

아내의 동창생, 번민하는 유부남 유부녀
박성원 | 2021-01-26
누구를 좋아하는 건 왜 이렇게 힘든 걸까, <고백을 못하고>
나예빈 | 2021-01-26
여주에게 버림받아 흑화한 후 어마무시한 까칠남이 된 서브남, 그를 무사히 주울 수 있을까? <엔딩 후 서브남을 주웠다.>
김슬기 | 2021-01-25
공시생 유건에게 찾아온 힘든 시련과 잘생긴 룸메이트들....? <나의 플랏메이트>
김슬기 | 2021-01-24
자극, 발기부전 성기를 치료하는 여자 비뇨기과 의사
박성원 | 2021-01-23
갑자기 물려받은 10억! 출처 모를 거금 탕진 프로젝트! <바른탕진 프로젝트>
김슬기 | 2021-01-23
정해진 운명이란 것이 정말 존재한다면, <방과후 선녀>
나예빈 | 2021-01-22
어릴 때 알던 재수없던 놈이 더 재수없는 놈이 되어 우리 동네로 돌아왔다! <세기말 풋사과 보습학원>
김슬기 | 2021-01-21
큐피드가 자신이 쏜 화살에 맞게 된다면?, <러블리 어글리>
나예빈 | 2021-01-20
사돈 처녀들, 형의 집에서 비뚤어진 하렘
박성원 | 2021-01-19
잘생김, 섹시함, 진지함을 갖춘 직진남 후배와 연하는 남자로 안 본다는 직선녀 선배 <선배, 그 립스틱 바르지마요>
김슬기 | 2021-01-19
단념하기 어려운 감정의 정체는 너, <Here U Are>
나예빈 | 2021-01-18
살아 움직이는 그림을 그리는 타투이스트의 이야기, <인문학적 감수성>
김슬기 | 2021-01-17
목욕탕집 여자들, 왕도적인 촌동네 하렘물
박성원 | 2021-01-16
망상 소녀 ‘소망’이의 유쾌 발랄 로맨스. <결혼까지 망상했어!>
김슬기 | 2021-01-16
현실을 사는 우리의 나침반이 되어줄 기담, <어둠이 걷힌 자리엔>
나예빈 | 2021-01-15
어느날 얻게 된 인형으로 대한민국의 탑 배우를 가정부로 부려먹을 수 있다...?! <순정말고 순종>
김슬기 | 2021-01-14
동아리, 올해의 성인 웹툰 최대 기대작
박성원 | 2021-01-13
이 지구에서 혼란스러운 우리는, <두근두근두근거려>
나예빈 | 2021-01-13
어느 날부터 갑자기 말하는 모든 것들이 실제로 이루어지게 된다. <말하는 대로>
김슬기 | 2021-0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