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반려동물을 좋아하는 당신에게 안성맞춤, <노곤하개>

나예빈 | 2021-04-04 09:20
저는  마리의 강아지를 키우고 있습니다시츄인 똘망이와 비숑 프리제인 토리가 저의 반려동물이죠저희 집은 제가 태어나기 전부터 강아지를 키우고 있었기 때문에 인생에는 강아지가 없었던 적이   번도 없었습니다뱃속에서부터 강아지와 함께하는 삶이 익숙했던 셈입니다현재 저는 온몸에 타투를  많이 가지고 있는데 모두 동물에 관련된 것입니다신기하게 고양이가 대부분이고 강아지나 생쥐도 있습니다. ‘딱히 동물 타투만 받을 거야!’하고 다짐한 것도 아닌데 마음에 드는 도안이 항상 동물이었던 것 같아요. 사람들은 강아지를 키우면서 고양이 타투를 많이 받는 제가 신기하다고도 합니다. 이 역시 딱히 이유나 의미를 생각하고 받은 것은 아니었던 터라  역시  고양이 타투를 많이 받게 되는지 이유는  모릅니다여러분의 반려동물 이야기는 어떤 것이 있나요?


C596E7BB-C05E-46F7-A343-BE10E5BF0073.jpeg


제가 오늘 여러분께 반려동물 이야기를 하면서 리뷰의 시작을 열었던 데에는 이유가 있습니다바로 오늘 제가 소개할 웹툰이 반려동물 이야기이기 때문이죠바로 네이버 웹툰의 <노곤하개>입니다. 2017년도에 시즌 1 시작하여서 무려 시즌 4 맞이한 노곤하개. <노곤하개> 연재하고 있는 작가님은 <노곤하개냥>이라는 이름의 유튜브 채널도 가지고 계시는데요무려 22 명의 구독자를 가지고 있습니다그만큼 팬을 많이 가지고 있다는 것이죠시즌 3부터는 도시를 떠나 제주도로 이사하여 외할머니가 살던 마당 있는 집을 수리해  되는 에피소드를 그리고 있어서 요즘처럼 집에만 갇혀 지내야 하는 시국에는 대리 만족할  있기도 합니다.


612BCA50-94F9-4646-91F0-8A727F4861A5.jpeg


제주도에   홍끼작가 부부와 반려동물들홍끼작가 부부는 야심 차게 제주도로 건너오기는 했지만 아쉽게도  집의 공사가  끝나지 않은 상태였습니다밖에서 이런저런   있는 거리를 찾다가 낚시를 시작하게 되죠반려동물을 키우는 사람들은  냄새가 배어서 길거리에서 고양이나 강아지를 만나면  다가온다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역시 길을 다니다 산책하는 강아지들을 만나면 강아지들이 저한테 돌진하더라고요 때문일까요낚시하는 홍끼작가 부부 근처로 고양이들이 다가옵니다홍끼작가 부부는   낚시로 얻은 물고기를 줍니다 맛을 알았던 고양이가 하나둘 모이게 되어 핫플레이스가 된다는 에피소드고양이를 좋아하는 저로서는 너무 부러운 이야기가 아닐 수가 없습니다.


691A063C-1400-4685-9F8D-246BDF2A70B9.jpeg


요새는 반려동물 시장이 많이 넓어져서 도시에도 반려동물 카페나 상점들이 많죠물론 본인이 키우는 아이들을 데리고  수도 있고요하지만 여전히 산책하는 것 만으로도 불쾌감을 드러내는 사람들이 많습니다물론 제대로 예의를 지키지 않는 반려동물인 들도 문제가 많지만  없는 동물들을 미워하고 위해를 가하는 것도 문제예요하지만 제주도에는 강아지와 함께할  있는 곳이 많다고 합니다저도 언젠가 기회가 되면 강아지들과 함께 제주도   살기 같은  하고 싶네요.


2634F9C8-AE24-4CC9-9E8A-4951AC238EB2.jpeg


제주도에도 길고양이는 많았고이런 길고양이들을 지나칠  없었던 홍끼작가 부부는 길고양이 사료를 챙겨주기 시작했다고 합니다보다 보니 정이 들었다고 표현할 정도니사료를 주지 않을 수가 없겠죠 그렇습니다강아지나 고양이들을 보고 있으면  눈망울 속에 어떠한 어두운 생각이 없어 사람들보다  빨리 친해지게 되는  같아요동물들은 항상 순수한 마음으로 우리를 대하니까요괜히 강아지나 고양이는 버림을 받지우리를 버리지 않는다는 말이 나오는  아닌  같아요.


3C4BDF67-BDE2-4B82-84E1-DDE7F5EB7BEE.jpeg


동물특히 반려동물에 대한 인식이 많이 변화하고 있지만여전히 사람과 동물은 다르다그렇기 때문에 사람은 동물을 함부로 대해도 된다고 생각하는 사람들도 많습니다그래서 해코지를 하거나 무시하는 경우가 많죠 다른 의미의 학대인 방치를 하는 사람들도 있고요하지만 동물들도 제각기 자신의 의사 표현을 합니다또한취향도 가지고 있어서 원하는 간식이나 사료도 있죠이렇게 의사 결정을   아는 아이들이 어찌 인간의 말을   없다는 이유만으로 괴롭힘을학대를 당해야 할까요동물도 우리와 같은 생명체이고 자신이 원하는 바를 결정할 힘을 가진 존재입니다.


B13717BA-4656-4927-935B-62D1396560BB.jpeg


아무래도 웹툰 속에서는 캐릭터화가 되기 때문에 실제 홍끼 작가님이 키우는 강아지들과는 조금 다른 모습을 가지는 것 같습니다작가님은 그린 이야기를 하며 실제의 홍구와 웹툰 속의 홍구는 조금 다르다는 이야기를 들려줍니다홍구 작가님이 세세하게 표현해 가장 실제로  비슷한 홍구라고 보여준 그림은 정말 쫄깃부들할  같은 인절미 느낌의  색을 가진 강아지입니다저는 이것도 하나의 매력이라고 생각했습니다사람마다 같은  보아도 느낌이 다른 것처럼 작가님이 그린 홍구가 실제의 홍구와 다르더라도 표현 방법을 보면서 ‘ 오랫동안  귀여운 아이들을  주인은 이런 느낌을 받았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거든요.


8403385D-FF54-4E92-B7F4-E83D4180FF62.jpeg


벌써 시즌 4 맞이한 <노곤하개>. 저는 원래 시즌제 작품을 좋아하지 않았습니다 집중력이 그리 길지 않아 긴 호흡의 작품을 좋아하지 않았거든요하지만 <노곤하개> 나오는 동물 친구들이 너무 귀엽기 때문인지 계속해서 보게 되었습니다특히 시즌이 길어지면서 조금씩 달라지는 친구들의 얼굴도 좋았어요같은 틀이지만 세부적인 요소가 달라지는 것이 매력적이기도 했고작가님이  좋은 작품을 만들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는구나 하는 생각도 들었거든요.


F2792C44-3140-4D88-9487-2DE32885D5E4.jpeg


반려동물을 키우시는 키우고 싶은 그냥 동물을 좋아하시는 ! 지친 일상 때문에 힐링이 필요하신 ! <노곤하개> 와서 동물 친구들과 노는  어떠신가요?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투믹스 무료 웹툰
전연령
성인
완전판
BL 추천
남성향 추천

추천

유미의 세포들을 좋아했던 독자라면! <조조코믹스>
나예빈 | 2021-08-02
이번 생에는 잘나가는 피부과 의사를 꿈꾼다! <메디컬 환생>
김예인 | 2021-08-01
시은, 변태적 욕망에 눈을 뜨다
박성원 | 2021-07-31
'랑종' 보다 무서운 웹툰이 있다고?! 공포/스릴러 웹툰 TOP 7
탁정은 기자 | 2021-07-30
전생의 살인기계가 로판의 여기사에 빙의하다! <진홍의 카르마>
김예인 | 2021-07-30
풋풋했던 첫사랑의 감정, <청사과 낙원>
정유주 | 2021-07-29
불안정한 자아와 성장의 기록들, <클라우드>
정유주 | 2021-07-29
요즘 웹툰은 10장이면 된다고?! 인스타툰 TOP7
탁정은 기자 | 2021-07-28
쓰레기를 위하여, 백합과 불륜 그리고 복수
박성원 | 2021-07-28
올림픽의 여운을 달래줄 스포츠물 BL 추천 top5
이지예 기자 | 2021-07-27
용과 인간의 달달한 사랑이야기, <마녀와 용의 신혼일기>
이시윤 | 2021-07-27
가장 돌아가고 싶은, <나의 계절>
나예빈 | 2021-07-26
고양이들의 반격이 벌어진다, <집사레인저>
나예빈 | 2021-07-25
복잡하게 얽힌 관계와 고수위의 절묘한 조화 '그녀 사용설명서'
박성원 | 2021-07-24
<백로식당> 당신의 아픔을 치유해드릴게요
이가은 | 2021-07-23
석양처럼 빛나는 희망을 찾아, 네이버 웹툰 <와이키키 뱀파이어>
이시윤 | 2021-07-22
넘치거나 부족하거나, 오해가 난무하는 오피스 로맨스
박성원 | 2021-07-21
인간은 정말 운명에 속박된 존재인가? <방과후 선녀>
이시윤 | 2021-07-20
나는 사람들의 속마음이 들립니다, <하루의 하루>
나예빈 | 2021-07-19
중세 판타지의 걸작, <마른 가지에 바람처럼>
이시윤 | 2021-07-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