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찬란하지 않아도 괜찮은 그대들을 위해 <찬란하지 않아도 괜찮아, 새벽>

이가은 | 2021-05-11 00:41

찬란하지 않아도 괜찮아, 새벽

작가 : 까마중

 

대학 졸업 후 3, 스물일곱이 된 찬란’. 문화기자로 활동하며 오랜 연인 도래와 연애를 이어나가고 있다. 모든 게 괜찮은 듯 보이지만, 불쑥불쑥 삶을 위협하는 상처의 조각들. 밤이 지나면 아침이 오는 줄 알았는데, 아직은 안개 낀 새벽을 지나야 한다. 여전히 찬란하지 않아도 사랑하고, 살아가는 찬란이의 일상 고백록,

 

이 웹툰은 컷만화 형태로 되어 있으며 가볍게 읽을 수 있는 그런 웹툰이다. 그림체나 색감마저 편안하고도 따뜻한 분위기를 조성시킨다. 이 작품은 까마중 작가의 전 웹툰인 [찬란하지 않아도 괜찮아] 라는 웹툰과 이어지는 후속작 느낌의 웹툰이다. 전작은 대학 시절의 찬란이를 그린 작품이었지만 이번 작품은 스물일곱의 찬란이를 그린 작품이라 직장인이나 성인에게 좀 더 가깝게 다가갈 수 있을 것 같은 느낌이 들었다.

image.png

전작과 비슷한 느낌이 들지만 전작보다 조금 더 무겁지만 누구에게나 있는 그런 고민을 담은 웹툰이다.

 

여기서의 찬란이는 이겨내고 싶은 과거의 어두운 그늘에서 벗어났다고 생각하지만 막상 실수를 하거나 문제가 생기면 모자란 자신의 탓이라고 하며 자기를 위축시킨다.


image.png

이런 찬란이의 감정은 직장인들은 더 잘 알 것이다. 직장에서의 실수, 그리고 문제가 발생하면 모두 자기 자신이 모자라서 벌어진 일이라며 자책하기 바쁜 직장인들과 찬란이가 비슷하게 느껴지는 장면이었다.

 

찬란이는 이러한 자기 자신에게 하는 자책을 이겨내기 위해 어릴 적 겪었던 최악의 상황과 현재 상황을 비교하며 마음을 다 잡는 방법을 선택헀다.



image.png


일기장에 적힌 글씨 중 가슴에 와닿았던 말은

그렇게 힘 없고 약할 때 험악한 상황 속에서도 살아남았는데, 그때보다 강한 지금의 내가 이 상황을 이겨내지 못 할 리가 없다.” 라는 말이었다.

우리는 찬란이처럼 아주 강한 존재이고 모든 힘든 상황을 이겨낼 수 있다고 생각한다.

자기가 자기를 생각하기 나름이겠지만 찬란이처럼 더 힘들었던 과거와 비교하며 일어나려고 노력한다면 언제든 다시 일어날 수 있을 것이고, 언제든 다시 시작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찬란이는 일기를 쓰고 나서 독백으로 보이는 찬란이의 생각이 나오는데 그러한 독백을 내 상황에 대입한다면 나는 여러분들도 충분히 힘든 상황을 이겨낼 수 있을 거라고 생각한다.


image.png


찬란이 외에도 힘든 일을 겪은 사람이 한 명 더 있는데, 바로 진이라는 기상 캐스터이다. 오랜 연인인 남자친구와 헤어지고 눈물을 흘리기 보다는 웃음을 선택한 사람.

사소한 일에서 눈물을 흘리는 진을 보며 찬란이는 어떻게 하라는 말과 온갖 위로의 말을 하는 대신 충분히 슬퍼할 시간을 주기를 선택한다.



image.png


이 말을 보며 많은 헤어진 연인들에게 무작정 위로를 하며 압박을 주는 것보다 그 사람이 충분히 견딜 수 있도록, 슬퍼할 시간을 주며 혼자 이겨낼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게 최선의 선택인 것을 알게 되었다.

 

일상 생활이 지치거나 일에 지쳐버린 직장인들은 이 웹툰을 보는 것을 추천한다. 가볍게 컷툰 형식으로 된 웹툰이라 출근길이나 퇴근길에 가볍게 볼 웹툰인 것 같다.

 

일에 치이고, 감정에 치인 모두들에게 힘을 주는 웹툰.

이 웹툰을 보며 힘을 받고 이겨낼 수 있었으면 좋겠다.


찬란하지 않아도 괜찮아, 새벽
작품정보 바로보기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투믹스 무료 웹툰
전연령
성인
완전판
BL 추천
남성향 추천

추천

나도 좀비, 여친도 좀비, 이종족이 판치는 판타지 19금 '여친이 좀비!'
박성원 | 2021-06-22
주인공의 선택지를 훔쳐보며 살아남자! <역하렘 게임 속으로 떨어진 모양입니다>
김예인 | 2021-06-21
중세판타지식 막장 가족물, <백작가의 불청객들>
김예인 | 2021-06-20
'동상이몽 : 친구의 여자' 복잡하게 얽힌 친구연인 관계
박성원 | 2021-06-19
'진짜' 인연은 둘 중 하나! <사랑과 평강의 온달!>
김예인 | 2021-06-18
남자 구미호가 보고 싶다면, <간 떨어지는 동거>
나예빈 | 2021-06-17
여름방학, 신선하고 고즈넉한 수작
박성원 | 2021-06-16
무엇이 우리를 절벽으로 몰아세우는가, <구원>
나예빈 | 2021-06-15
난 희진이 너만 있으면 아무것도 필요 없어. 너도 그렇지? <바로 보지 않는>
김슬기 | 2021-06-14
수상한 알바, 간호사 의사 페티쉬 뿜뿜
박성원 | 2021-06-13
돈을 넣으면 상대방의 마음을 알려주는 헌옷수거함이 있다! <사랑의 헌옷수거함>
김예인 | 2021-06-12
인기 배우와 찐팬 덕후의 생존 로맨스, <NG불가>
김슬기 | 2021-06-11
살짝 늦었지만, 환영할만한 작품 - 찬란한 액션 유치원
므르므즈 | 2021-06-10
가정부, 바람펴서 헤어졌던 구 여친이 가정부로?!
박성원 | 2021-06-09
카페 알바가 뭔지 보여줘! <천진난만 알바인생>
시을 | 2021-06-08
그럼에도 불구하고 예술을 놓지 못하는 이유, <인문학적 감수성>
나예빈 | 2021-06-07
오징어 공주의 인간 왕자 찾기 대작전 <오징어도 사랑이 되나요?>
이가은 | 2021-06-04
여름안에서, 청춘망상여름방학
박성원 | 2021-06-04
엽총소년, 엽총을 들고 돌아온 김칸비
박성원 | 2021-06-04
나 다시 악마로 돌아갈래! <주님, 악마가 되게 해주세요!>
이가은 | 2021-06-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