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외도 여행>, 두 남자의 불꽃같은 일탈의 결과는

박성원 | 2021-11-24 10:39

제목에서부터 이 웹툰의 소재를 매우 직접적으로 나타내고 있습니다. '외도 여행'. 제목 그대로입니다.

유부남이 두 명 등장하고, 이 둘은 명목상 잃어버렸던 우정을 되찾는다는 이유로 지방으로 여행을 가는데, 실제 목적은 그렇지가 않습니다. 두 유부남의 목적지는 시골 산 속의 고즈넉한 절이 아니라 소문이 자자하다는 유흥업소였는데... 보다 자세하게 살펴보겠습니다. 앞서 언급한 것처럼 '외도여행'에는 두 명의 유부남이 등장합니다. '경수'와 '중혁'이 그들입니다.


Screenshot_20210501-175154_Whale.jpg

둘은 어렸을 때부터 무척이나 친했지만 나이가 들어 대학을 졸업하고 각자 짝을 맞이하면서 점차 멀어지게 되는데요. 물론 남자들의 우정이란 결국 각자 가정이라는 울타리를 만들기 전까지인 것이 당연하겠습니다만, 그 이상으로 흙수저에 평범한 대한민국 남성의 삶의 전철을 밟아온 경수와 금수저로서 대학을 졸업하자마자 자기 사업을 시작한 중혁 사이에는 어떤 괴리가 있었습니다.


Screenshot_20210501-175211_Whale.jpg

그렇게 멀어진 친구 관계를 복원한다는 명목으로 두 남자는 각자의 와이프에게 허락을 받아서 둘만의 지방 여행을 떠나게 되지요.

좋게 말하면 지금의 가정생활에 만족하는 것이고 좀 비뚤게 말하면 체념한 듯한 경수와 달리 중혁은 돈 많은 집안의 자식에 타고난 플레이보이라서 그런지 애시당초 목적부터가 경수와는 달랐습니다.경수는 정말로 중혁과 건전하게 지방 여행을 다닐 생각인 듯했지만, 중혁이 차를 몰고 도착한 곳은 다름아닌 지방에 위치한 룸살롱이었습니다.

그것도 눈치를 보아하면 우연히 발견한 것도 아니고 사전에 정보를 얻어서 일부러 찾아온 것이 분명합니다. 술집에서 일하는 아가씨가 둘이 방으로 들어오는데 경수는 처음에는 거부하지만 결국에는 친구의 일탈에 어울리게 되고요.

원래 친한 친구 관계라도 한쪽의 의견이 더 많이 반영되는 그런 관계가 있는데, 중혁과 경수가 비슷한 것 같습니다. 하여튼 그렇게 명백히 불륜에 외도를 저지르고 다음날에도 여행은 계속됩니다.


Screenshot_20210501-175241_Whale.jpg

중혁은 심지어 하룻밤 일탈로 끝낼 생각이 없는지 술집 아가씨들하고 다음날에도 밥을 같이 먹자며 나서고, 경수는 번민을 하긴 하는데 정작 해장국집 딸내미하고 눈이 맞는 등 이쪽도 그다지 신뢰감을 보여주지는 못하고 있습니다.


Screenshot_20210501-175258_Whale.jpg

그런 이야기입니다. 작화는 일단 공장 냄새가 조금 나긴 하지만 그런대로 볼 만한 편이구요. 작화보다는 스토리, 혹은 캐릭터를 좀 더 언급하고 싶은데, 본인은 떳떳하다고 불만이 없다고 주장하고 싶지만 가정에 그다지 만족하지 못하는 유부남의 일탈을 꽤나 생생하게 그려내고 있습니다.

그러니까 보다 보면 나도 모르게 주인공에게 이입할 것만 같지만 한 발자국만 떨어져서 쳐다보면 결국 X놈일 뿐인 주인공이 나와서 설치는 이야기입니다. 뭐 그런 복잡한 생각없이 전개가 시원시원한 19금 남성향 웹툰으로 읽어도 충분히 괜찮은 작품입니다.


북큐브 추천 웹툰
전연령
성인
완전판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남성향 추천
투믹스 추천 웹툰
전연령
성인
완전판

통합 리뷰

<독서실 여사장>, 하렘 물량공세
박성원 | 2022-01-22
불행을 이겨낸 소녀! <소공녀 민트>
이시윤 | 2022-01-22
내 불운을 막아준다고? <골든 체인지>
이가은 | 2022-01-21
내 아가씨가 도련님이라니! <모시던 아가씨가 도련님이 되어버렸다>
이가은 | 2022-01-20
<비서가 너무해>, 슈퍼맨 여비서와 망나니 사장님
박성원 | 2022-01-19
<퇴마록>, 웹툰으로 돌아온 또 하나의 레전드 판타지
박성원 | 2022-01-19
전생의 비극을 다시 겪는 일은 없을 거야. <레이디 베이비>
이가은 | 2022-01-18
내가 입을만한 아주 편한 옷을 찾아와! <여왕 쎄시아의 반바지>
이가은 | 2022-01-17
오늘부터 괴물 공작가의 공녀로 살게 되었습니다. <괴물 공작가의 계약 공녀>
베빈쓰 | 2022-01-16
<잿빛도 색이다>, 지루한 일상 속 너를 만나다
박성원 | 2022-01-15
<자취방 누나들>, 군대에서 돌아오니 여자가 된 여사친들
박성원 | 2022-01-15
우리가 아는 전래동화가 사실은 신수들이 벌인 범죄극이라면? <조선여우스캔들>
이가은 | 2022-01-14
사계절의 아픔, <나의 계절>
이시윤 | 2022-01-13
난 혼자서도 잘 살 수 있어. <쓰레기장 속 황녀님>
이가은 | 2022-01-12
<낙원>, 빚쟁이들을 피해서 도망친 은밀한 저택
박성원 | 2022-01-12
<시벨롬 리스트>, 사리사욕 로맨스
박성원 | 2022-01-11
다시 나타난, 잊고 싶은 그 남자. <이븐 모어>
이시윤 | 2022-01-10
고부장은 과연 문화센터를 파괴할 수 있을까? <도토리 문화센터>
나예빈 | 2022-01-09
이번 생은 나대지 말고 잘난놈들 뒷바라지나 해주려고 했는데...<내가 키운 S급들>
김예인 | 2022-01-09
당돌한 소녀의 이야기, <남주의 첫날밤을 가져버렸다>
이시윤 | 2022-0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