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내가 가르치는 보컬수업에, 우리 과 교수님이 수강생으로 들어왔다. <교수님을 빚는 중>

김슬기 | 2019-11-20 10:47

<교수님을 빚는 중>의 여자 주인공 고도경은 보컬트레이너이다. ‘고도경은 이번이 마지막이라고 도전했던 보이스 오디션에서 탈락을 했다. ‘고도경은 예선 때 옆에 있던 밴드가 우승해서 스포트라이트를 받으며 공연하고 있는 영상을 보는 출근길 버스 안에서 자신에게 주어진 환경을 원망스러했다. ‘고도경에게 노래로 먹고 산다는 것은 꿈만 같은 일이었다.

 

image.png


학생들의 입시 시즌이 지난 지금 고도경은 보컬 학원을 그만두겠다고 학원 원장에게 말을 했다. 잘하다가 왜 갑자기 그만 두려고 하느냐는 원장의 질문에 이제 그만하고 취업 준비하려구요. 집도 어렵고 이제 졸업학년 막학기기도 하고..”라며 고도경은 대답한다. 그리고 고도경은 자신이 보컬을 전공한 것도 아니고 아마추어 정도 실력으로 아이들을 가르치는 것이 조금 부끄러워 선생으로서의 자격이 없는 것 같다고 덧붙여 말했다. 그 말에 보컬학원 원장은 새 사람 구하려면 시간이 걸릴 테니까 이번 달 까지만 나와달라고 부탁을 한다.

 

image.png


보컬 학원 원장에게 노래를 그만 두겠다고 단호하게 말했던 고도경이었다. 그러나 고도경노래에 대해 강한 미련을 가지고 있었다. 보컬 학원에 계속 있다 보면 언젠간 자신의 실력을 증명할 날이 오리라 생각을 했지만, ‘고도경은 현재 스물 여섯의 나이에서는 애매한 적성보다는 확실한 취업과 돈을 찾아나서야 한다는 생각이 들었다. 노래를 계속 하고 싶지만 가족의 장녀라는 현실을 무시 할 수 없었고, 자신에게는 포기한다고 해서 아까워할 재능도 없었기 때문이다.

 

image.png


그렇게 보컬 트레이닝을 그만 두겠다고 말을 하고 집에 가는 길을 걷다가 습관처럼 들어오게 된 코인노래방에서 고도경의 귀에 사람을 매료시키는 아주 매력적인 목소리가 들리게 되었다. 모든 방을 뒤지다가 울면서 노래를 부르고 있는 한 남자를 보게 되었다. 그 남자가 노래를 부르고 있는 방문 앞에서 자신도 모르게 그 남자의 노래를 엿듣고 있던 고도경은 노래를 다 부르고 나오는 그 남자와 마주치게 된다. 왜 자신의 방 앞에 서 있냐는 남자의 질문에 고도경은 그 남자에게 목소리가 너무 좋아서 저도 모르게 집중해버렸다고 말을 한다. 그리고 그 누구도 그 쪽 목소리를 좋아하지 않고는 못 배길 거예요. 한 때 가수를 꿈꿨었는데.. 부럽네요, 그 재능. 사람들을 잡아두는 힘이요.” 라며 고도경은 그 남자에게 말한다. ‘고도경의 말을 들은 그 남자는 “…그 말, 지금 저한테 제일 필요한 말이었습니다. 큰 힘이 되네요. 고맙습니다.”라고 말을 한다.

 

image.png


그렇게 집으로 돌아온 고도경은 코인 노래방에서 들은 그 목소리를 계속 떠올리게 된다. ‘목소리로만 따지면 그랜드 보이스 우승쯤은 일도 아니었을거야. 왜 울었을까? 애인한테 차였나? 일에서 짤렸나? 그 사람도 나처럼오늘이 인생의 중대한 결정을 내린 날이었을까?’라며 그 남자의 사연에 대해 궁금해 하게 된다.  한 번만 더 그 목소리를 들었으면 좋겠다며 잠이 든 고도경은 다음 날 그 남자를 다시 만나게 된다. 그것도 바로 자신의 대학 강의실에서. 매력적인 목소리의 소유자는 바로 자신의 전공 교수님인 문희원이었다.

 

image.png


고도경문희원을 알아 본 것처럼 문희원고도경을 보고 코인 노래방에서 만난 그 여자임을 단번에 알아차리게 되었다. ‘고도경은 경제학 강의를 하는 문희원을 보며 이상하게 생각한다. 왜냐하면 문희원이라는 남자는 분명 어제는 그렇게 감수성 풍부한 얼굴로 울며 노래하던 사람이었는데, 오늘은 아무렇지 않은 교수로서의 엄격한 얼굴을 가지고 있었기 때문이다. 한 사람 안에 극과 극의 모습이 숨어 있는 것을 알게 되면 타인의 너무 깊은 곳을 본의 아니게 목격해버린 느낌이라 불편하면서도, 그 사람에 대해 더욱 궁금해짐을 느낀 고도경이었다.

 

image.png


그런데 문희원의 강의를 통해 고도경은 많이 실망을 하게 되었다. ‘문희원은 대학 강의 첫 수업이라 긴장을 했는지 목소리는 붕 뜨고 형편 없이 더듬기나 하고, 강의 준비를 한 것이 의심스러울 정도로 하나도 못 알아들을 것 같았기 때문이었다. 그리고 고도경에게는 싫어하는 사람 유형이 있었다. 첫 번째 길바닥에 침 뱉는 사람, 두 번째 가진 거 믿고 노력 안 하는 사람. 세 번째는 바로 가진 거 못 써먹는 사람. ‘고도경에게 문희원은 그 목소리를 그렇게 밖에 못 써먹나? 라는 생각을 하게 만드는 사람으로 낙인 찍혔다.

 

image.png


문희원고도경이 일했던 보컬학원 원장과 친구 사이었다. 이 둘의 대화를 통해 문희원이 형편 없는 강의를 할 수 밖에 없었던 이유를 알게 되었다. 바로 문희원은 중증 무대공포증을 가지고 있었다. ‘문희원은 노래로 생긴 병이니 노래로 고쳐보기 위해 보컬학원을 다니려고 하고, 원장에게 고도경에게 수업을 배우고 싶다고 말을 한다. 여러 선생님 중에 왜 고도경이냐는 보컬학원 원장의 질문에 문희원그냥 나 혼자 아는 사람이야.. 그 사람만이 내 병을 고칠 수 있어~”라고 말을 하게 되는데그렇게 고도경문희원을 가르쳐야 한다는 보컬학원 원장의 통보를 듣게 되는데… 


image.png


대학 교수와 제자가 보컬학원 수강생과 선생님으로 만나서 펼쳐지게 되는 앞으로의 이야기가 기대되는 웹툰. 바로 <교수님을 빚는 중>이다.  

 


교수님을 빚는 중
작품정보 바로보기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BL 추천
남성향 추천

통합 리뷰

세상을 떠나는 이들을 위한 마지막 위로, <유령극단>
나예빈 | 2020-08-14
홀로서기를 시작한 이라 앞에 남사친들이 남자가 되어 돌아왔다! <우리가 헤어진 사이에>
김슬기 | 2020-08-13
화려한 과거의 아저씨X정의의 고등학생 두 명의 몬스터가 동네의 평화를 지킨다! <동네몬스터>
김슬기 | 2020-08-12
모든 인간은 소중한가, <파이게임>
나예빈 | 2020-08-11
멀지 않은 미래, 미세먼지 폭풍으로 인류는 맑은 공기를 잃었다. <언메이크>
김슬기 | 2020-08-10
마음의 치유를 위한 힐링여행 '드로잉레시피'
김미림 | 2020-08-09
한 오피스 안에 두 명의 구남친! 과연 한나봄의 운명은...? <구남친이 내게 반했다>
김슬기 | 2020-08-08
심장 이식 수술을 받은 소유. 이식받은 심장이 같은 반 남자애 아빠의 심장이라고? <사랑하는 존재>
김슬기 | 2020-08-07
30년간 숨겨왔던 비밀, 복수심이 불타오른다 '아버지의 복수는 끝이 없어라'
김미림 | 2020-08-06
누구나 공감할 평범한 가족이야기 '아빠는 변태중'
김미림 | 2020-08-05
너무 다른 두 사람의 연애 3년, 민성의 비밀은 두 사람을 예기치 못 한 사건에 휘말리게 한다. <타원을 그리는 법>
김슬기 | 2020-08-04
명문 여고에서 일어나는 소녀들의 피 튀기는 경쟁 <선의의 경쟁>
김슬기 | 2020-08-03
청춘을 짓누르는 힘든 일상에도 빛은 오는가 <우리집이거든요!>
나예빈 | 2020-08-02
영물의 저주를 받은 재벌남 왕원 앞에 나타난 초울트라 만능 비서?! <울트라 비서>
김슬기 | 2020-08-01
평범한 직장인 지윤의 어른 로맨스 '내일도 출근!'
김미림 | 2020-07-31
사랑하는 사람을 잃은 초능력 소년의 감성 폭발 스릴러 <나의 하늘>
김슬기 | 2020-07-30
묘약으로 시작된 기간한정 연애, 두 형제를 사로 잡아버린 마녀의 후예, <형제가 사랑한 마녀>
김슬기 | 2020-07-29
스무살의 첫사랑을 스물아홉에 만난다면? '사귄 건 아닌데'
김미림 | 2020-07-28
부모를 살해한 형. 형이 부모를 죽일 수 밖에 없었던 진실과 마주친다. <파륜아이>
김슬기 | 2020-07-27
청담동 방씨가족, 그 속에서 살아남기?! '씨방것들'
김미림 | 2020-07-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