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여성 브이로거가 살인사건에 휘말린 소름끼치는 이유? <손아귀>

김슬기 | 2020-02-19 09:38

<손아귀>의 주인공 소진은 평범한 회사원이다. ‘소진은 회사생활을 담을 직장인 브이로그를 촬영을 해서 개인 채널에 업로드했다. 하루는 소진의 브이로그의 조회수가 많이 나오지 않아서 친구와 이야기를 했다. 친구는 소진에게 요즘은 차별화 시대이기 때문에, 일상이 아니라 자극적인 것으로 승부를 봐야 한다는 피드백을 해줬다.

 

손아귀 1


소진은 라이브를 통해 구독자와 소통하는 것이 채널 구독수를 올리는 방법이라는 친구의 말을 듣고 남자친구와 데이트를 하면서 라이브를 켜게 된다. 동네 골목이 차가 막혀있는 것과 경찰들이 와있는 것을 보고 소진은 그 장면을 라이브로 찍게 된다. 그 사건 현장에서 낯선 경찰이 소진을 보고 아는 척을 했다. ‘소진은 그 경찰이 도무지 누구인지 기억이 나지 않았고, 남자친구가 오는 바람에 그대로 사건현장에서 벗어나게 되었다.

 

손아귀 2


다음날 회사에 출근을 한 소진은 어제 만난 그 낯선 경찰이 누구인지 너무 궁금했다. 누구길래 상대방은 자신을 보고 반가워 했는데, ‘소진은 그 상대방이 누구인지 조차 기억이 나지 않는 것 일까생각을 했다.

 

손아귀3


궁금증을 해결하지 못한 채 퇴근 한 소진은 라이브를 켜서 구독자와 소통을 하고 있었다. 구독자 중 한 명이 계속해서 소진에게 소진의 손을 보여달라고 댓글을 달아 조금 찜찜하긴 했지만, ‘소진은 무시하고 라이브를 진행했다. 그때 강아지 한 마리가 옆에 오길래 풀이 무성한 곳으로 돌을 던지며 물어오라고 시켰다. 강아지는 소진의 말을 알아들었는지 돌을 던진 쪽으로 가서 물어오게 되는데그것은 바로 사람의 손이었다.

 

손아귀4


그리고 반복되는 'thwlswhgdk'라는 사람의 반복적으로 "난소진이예쁜손이좋아ㅏ"라는 변태적이고 소름끼치는 댓글이 눈에 띄는데, 이 아이디를 한글로 치면 '소진좋아'여서 더 소름끼친다. 

그리고 경찰서에 가서 이를 신고한 소진은 강아지가 물어온 그 손이 직장인 연쇄살인사건 피해자의 유해라는 것을 알게 되는데

개인 채널 라이브를 하다가 알 수 없는 살인사건에 휘말리게 된 소진’. 그녀의 운명은 어떻게 될 것인가? 네이버 신규 웹툰 <손아귀>이다. 

손아귀
작품정보 바로보기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BL 추천
남성향 추천

통합 리뷰

도운이 피워낸 붉은 연꽃, <구름이 피워낸 꽃>
박연주 | 2020-04-07
하늘을 나는 소년을 만난 소녀의 이야기 <나의 첫번째 새벽>
김슬기 | 2020-04-07
26살의 봄, 오늘부터 아무것도 하지 않기로 결심했다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아>
김슬기 | 2020-04-06
정말 네 얼굴과 바꿀 수 있다고?! '마도'
김미림 | 2020-04-06
다정한 연대 <집이 없어>
심지하 | 2020-04-05
운명의 상대를 찾기 위한 윤하의 고군분투 연애담 <꼬리 있는 연애>
김슬기 | 2020-04-05
원작과 달라질까? 그대로일까? <버림받은 황비>
심지하 | 2020-04-04
이런 심청 보셨나요 <용왕님의 셰프가 되었습니다>
심지하 | 2020-04-04
아름다움은 남주가 담당한다 '황제와 여기사'
황지혜 | 2020-04-03
상어는 태어나서 죽을 때까지 끊임없이 움직인다, '샤크'
박은구 | 2020-04-03
한 집에 사는 고등학생 5명의 가지각색 연애 스토리, <주간소년열애사>
김슬기 | 2020-04-02
발신자 제한번호로 그녀에게 마음을 전했던 이야기 <별이삼샵>
김슬기 | 2020-04-02
키 184cm 꽃미모 소녀의 파란만장 남자패션모델 도전기! <소녀 180>
김슬기 | 2020-04-01
지구에 불시착한 이방인, 그 정체는? '별종'
김미림 | 2020-04-01
저자극 학원물의 반란 <셧업앤댄스>, 소품 같은 웹툰의 낭만과 유머
정혁 | 2020-03-31
스무살, 첫 커피… 그리고 첫 사기…?! <갑자기 커피>
김슬기 | 2020-03-31
죽음이 가까워진 사람들은 '거꾸로' 걸어들어 온다. 하필 내 이상형이라니!? <견우와 선녀>
김슬기 | 2020-03-30
살아 있는 동안이라도 행복하기를 바랍니다 <철수 이야기 1 ․ 2>
임하빈 기자 | 2020-03-27
아싸 두봉이가 알아버린 것은..? <아싸가 알아버렸다>
김슬기 | 2020-03-27
또 다른 내가 11명, 신의 선물일까 혹은 장난일까? <11me>
김슬기 | 2020-03-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