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열여덟 번째 생일 날. 차마 기억하고 싶지 않은 '그것'이 찾아왔다. <두번째 생일>

김슬기 | 2020-06-01 09:40

<두번째 생일>의 시작은 18년 전으로 돌아간다. ‘보라는 아빠 얼굴을 기억하지 못한다. 보라의 아빠는 바람이 나서 모든 것을 버리고 젊은 여자와 떠났기 때문이다. 자식까지 내팽개치는 무책임한 아빠 때문에 보라엄마의 인생은 완전히 달라지게 되었다. ‘보라의 엄마는 50kg도 안 되는 몸무게에 집착을 했고, 외모를 가꾸기 위해 성형수술을 했다. 그래서 보라는 엄마의 본래 얼굴을 전혀 기억할 수 없었다.

 image.png

그렇게 180도가 변한 보라의 엄마는 늘 완벽하게 꾸며진 모습으로 살아가고 있었다. 어린이 집에 보라를 데리러 갈 때도 마찬가지였다. 그리고 아빠가 없다는 사실을 아무에게도 말하지 않았다. 그날도 완벽하게 꾸며진 모습으로 보라를 데리러 온 엄마에게 보라는 자신의 친구 세희와 함께 집에서 놀면 안되냐고 허락을 구했다. ‘세희는 바쁜 부모님 탓에 어린이 집에서 가장 늦게 가지만 외모는 예쁘장한 아이였다.

 image.png

엄마와 함께 보라는 친구 세희와 함께 자신의 집으로 향했다. ‘세희를 보며 보라의 엄마는 우리 보라도 이렇게 예쁘게 태어났으면 얼마나 좋았을까..”라고 말을 했다. ‘보라의 엄마는 자신 뿐만 아니라 모든 이쁘다는 것에 집착을 하기 시작했고, 그날 이후 세희는 늘 보라와 함께였다.

 image.png

보라의 엄마는 보라의 모습을 늘 미워하고 부정했다. 초등학교 6학년이 되기 전 보라의 엄마는 보라를 데리고 성형외과에 갔다. 초등학교 졸업사진을 찍기 전 쌍꺼풀 수술을 하겠다고 했으나 보라의 나이가 어리다는 이유로 병원에서는 수술을 거절했다. 그럼에도 보라의 엄마는 포기하지 않고 다른 병원을 데려갔지만 거절당했다. ‘보라는 자신의 엄마에게 늘 미안한 딸이었다.

 image.png

보라의 엄마는 보라보다 세희를 더 이뻐했고, ‘보라는 그런 엄마의 태도를 보며 우울해 지고 가슴 속에 상처만 쌓이게 되었다. 그리고 보라는 성형수술을 받게 되었는데, 하나의 문제가 생겼다. 바로 환각이 생긴 것이다. 도대체 이들에게 무슨 일이 벌어지는 것인가.. 그 뒷이야기는 웹툰 <두번째 생일>을 통해 알 수 있다

두번째 생일
작품정보 바로보기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투믹스 무료 웹툰
전연령
성인
완전판
BL 추천
남성향 추천

통합 리뷰

<단짝의 경계>, 오랜만에 본격 백합
박성원 | 2021-10-16
<속궁합 컨설팅>, 연인과 헤어진 이유에 대하여
박성원 | 2021-10-16
따뜻한 위로가 되어줄 로맨스, <사랑하는 존재>
나예빈 | 2021-10-15
<서울역 드루이드>, 산업으로 거듭난 몬스터 침공 그리고 1,000년 묵은 주인공
박성원 | 2021-10-14
서툴어도 진정한 가족이 되어가는 부녀 성장기, <남주의 입양딸이 되었습니다>
정유주 | 2021-10-13
<정복의 시간>, 나도 뺏을 거야!
박성원 | 2021-10-13
최면학교, 최면과 초능력이 난무하는 학창물
박성원 | 2021-10-12
내 방에 모르는 남자아이의 문이 생겼다, <한 철 어스름>
나예빈 | 2021-10-10
현실 속 능력뿜뿜 사이다녀가 로판 악녀에 빙의한다면? <악녀는 오늘도 즐겁다>
김예인 | 2021-10-09
<신도시>, 이번에는 신도시 유부녀다
박성원 | 2021-10-09
<똑 닮은 딸>, 형제를 살해한 어머니 밑에서
박성원 | 2021-10-08
무협X악녀X먼치킨! <무협지 악녀인데 내가 제일 쎄!>
김예인 | 2021-10-07
모든 요소를 다 갖춘 올라운드 웹툰, <이런 영웅은 싫어>
이시윤 | 2021-10-06
관록의 제수씨, 매력넘치는 제수와 고뇌하는 주인공
박성원 | 2021-10-06
안나 아가씨는 우리가 지킨다 <고양이 아가씨와 경호원들>
이가은 | 2021-10-05
오늘의 섹스는 성공할 수 있을까?, 인싸의 고민
박성원 | 2021-10-04
쌍둥이 레시피, 경영+쌍둥이 하렘
박성원 | 2021-10-02
나만의 자유로움을 찾아 떠난 이들이 모이는 곳, <홍대 바이브>
나예빈 | 2021-10-01
그 게임이 돌아왔다, <더블클릭>
나예빈 | 2021-09-30
내가 나로써 이해 받을 수 있기를... <남의 BL만화>
정유주 | 2021-09-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