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어제까지 어리광 부리던 막내가 지목한 아버지와 동생를 살해한 범인이 바로 나라고..? <데이즈>

김슬기 | 2020-10-14 10:51

<데이즈>의 주인공 한지한은 대한민국 최고 재벌가 한국그룹의 첫째 아들이자, 집안의 망나니이다. 주위에서는 한지한이 집안의 장남이라는 이라는 이유로 한국그룹의 후계자냐고 하지만, 사실 한국그룹의 후계자는 한지한의 첫째 동생 한지헌이었다.

 image.png

사건이 있던 그날도 한지한은 친구들과 클럽에서 술을 마시며 거나하게 취했다. 그런 한지한에게 아버지가 2년 만에 연락을 했고, ‘한지한은 오랜만에 아버지의 부름을 받고 술에 취한 채 비틀거리며 본가로 향했다.

집 근처에 도착한 한지한은 집 앞에 있는 경찰차들을 보며 불길한 느낌이 들어 황급히 집 안으로 들어갔다. 그 곳에서는 아버지와, 첫째 동생 한지헌의 시체가 있었다. 그 와중에 막내 동생 한지훈은 생존자와 동시에 사전의 유일한 목격자가 되었다.

 image.png

한지한은 자신의 막내 동생은 태어날 때부터 말을 하지 못한다고 걱정을 했고, 형사 또한 한지훈이 범인에 대해서 아무 말 도 하지 않는다고 이야기를 했다. 그렇게 형사와 사건에 대해 취조를 당한 한지훈은 거실로 나와 한지한을 손가락으로 가리켰다. 형사는 그 모습을 보며 자신이 한지훈에게 마지막으로 물어봤던 질문이 범인을 봤냐는 것이었다고 말을 한다. 그런 한지한을 보고 형사는 경찰서로 가서 잠시 이야기를 나누자고 하지만, 지레 겁을 먹은 한지한은 그 길로 도망을 치게 된다. 그간 과거의 행적이 떳떳하지 못해 억울한 누명을 쓴 채 도망을 치는 한지한을 보며, ‘한지훈은 알 수 없는 미소를 짓게 된다.

 image.png

한국그룹의 살인 사건은 뉴스로 보도 되었고, ‘한지한은 살해 용의자로 지목이 되었다. 담당 경찰서에서는 살인 사건을 해결하기 위해 여러 형사들이 파견 되기 시작하는데

 image.png

아버지와 동생이 살해 되었지만, 슬픔을 느끼기도 전에 살해 용의자로 누명을 쓰게 된 한지한’. 그의 떳떳하지 못하는 과거의 이야기는 무엇이며, ‘한지한의 아버지와 동생을 살해한 진범은 누구일까? 그 뒷이야기는 웹툰 <데이즈>에서 확인할 수 있다.

데이즈[독점]
작품정보 바로보기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BL 추천
남성향 추천

통합 리뷰

만약 연인과의 사랑의 결말을 알 수 있으면... 똥차는 거르고 손쉽게 운명 같은 사람을 알 수 있지 않을까? <손 잡아 볼래?>
김슬기 | 2020-11-23
무너진 교권을 지키기 위해 교권보호국 소속 나화진의 참교육이 시작된다! <참교육>
김슬기 | 2020-11-23
악마처럼 날 괴롭히던 일진이 어느 날 조그만 인형 크기로 눈 앞에 나타났다?! <내 일진이 이렇게 귀여울리가 없어>
김슬기 | 2020-11-22
<비밀수업>, 백치남 길들이기
박성원 | 2020-11-21
악마였던 검찰수사관과 악마같은 검사의 범죄스릴 로맨스! <헬로맨스>
김슬기 | 2020-11-20
보통이 되기 위해 노력하는 우리들, <이토록 보통의>
나예빈 | 2020-11-20
친구의 연애는 내가 막는다!, <주간소년열애사>
나예빈 | 2020-11-19
알고 있지만 애써 무시하고 싶은 나의 감정, <방 안의 코끼리>
나예빈 | 2020-11-19
작별과 작별하는 법, <아만자>
나예빈 | 2020-11-18
다가오는 이별을 맞이하는 여자의 홀로서기 성장기 <지금은 연애를 쉽니다>
김슬기 | 2020-11-18
내 비밀을 유일하게 아는 아이돌이 나와 같은 대학 같은 과 동기라니….?!! <플레이, 플리>
김슬기 | 2020-11-17
마법같이 나를 치유해주는 사람을 만났다, <매지컬 메디컬>
나예빈 | 2020-11-17
유치원의 그림자를 파헤쳐라, <유치원 신드롬>
나예빈 | 2020-11-16
방송국 카페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며 알게 된 유명 아나운서의 실체..?!! <속보입니다>
김슬기 | 2020-11-16
새엄마의 친구들, 새엄마의 한계를 탈피한 수작
박성원 | 2020-11-15
어둠 같은 현실이 우리를 뒤덮지 않도록, <별을 삼킨 너에게>
나예빈 | 2020-11-14
상처받은 차가운 마음을 보듬어주는 것은 누구이려나, <봄날의 팔광>
나예빈 | 2020-11-13
기묘한 편지와 함께 사라진 동생을 찾아 헤매는 누나의 모험 판타지 <아침을 지나 밤으로>
김슬기 | 2020-11-13
성경이의 역사에서는 누가 주인공일까, <성경의 역사>
나예빈 | 2020-11-12
어린 상사, 남자의 고민·신입사원의 고민
박성원 | 2020-11-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