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호구, 호구를 쓰다 <고교호구왕>

안병택 | 2020-10-07 13:57

제목부터 심상치 않다. ‘호구’라 하면 좋지 않은 뜻이라는 느낌들이 머릿속을 스쳐지나 갈 것이다. 아마 특정 군을 제외하면 말이다. 

이 웹툰 <고교호구왕>의 주인공은 제목에 나오다시피 호구, 누구에게나 만만한 사람이다. 그렇기에 첫 등장 장면부터 눈살 찌푸려지는 상황이 보여진다. 

266242E2-4553-4064-B373-55BDC9B041A9.jpeg

주인공은 일진으로 보이는 무리에게 심한 괴롭힘을 당한다. 죽도록 몸을 찌르고, 때리고 난리도 아니다. 일진 무리의 대장으로 보이는 한 인물이 배를 가격하여 입안의 장난감이 떨어지자 침이 튀었다며, 화가나서 죽도를 사용해 주인공을 죽도록 때린다.. 하지만 주인공인 한결은 오늘만 버티면 이런 일도 이제 끝날 것이라고 믿고 버텨낸다.

287DEE01-4ED3-4E9C-82C3-B722B02BE3A1.jpeg한달 후, 중학교를 졸업하고 고등학교로 진학하여 앞자리에 앉은 아이가 말을 걸어와 대화를 나누고 있었다. 후에 가장 뒷자리에 앉은 사납게 생긴 아이가 시끄럽다며 주인공이 있는 방향으로 “야 찐따”라고 외친다. 중학교를 졸업하고 벗어난 줄만 알았던 끔찍한 시절을 다시 겪어야 될 수도 있는 상황이다.

주인공은 겁에 질려, 만만하게 보이면 안된다고 불안해 하지만 뒷 자리의 아이가 부른 것은 주인공이 아닌 앞자리의 통통한 친구였다. 그의 이름은 '진서'이다. 진서는 양아치의 눈에 들게 되고 계속되는 괴롭힘 속에서 살게 됐다. 한결은 속으로 다행이라며, 나만 아니면 된다는 생각을 계속해서 외친다.

88A9653A-191E-43FC-B71C-A3D046E75999.jpeg주인공은 방과 후 체육선생님의 부탁으로 체육 비품실에 가게 되고, 그 곳에서 검도의 머리 보호구인 호구에서 이상한 소리를 듣게 된다. 그것도 잠시, 통통한 친구 진서는 그 곳에서 폭행을 당하고 있었고, 돈을 가져오라며, 그렇게 하지 않는다면 철심을 꽂아버리겠다는 양아치. 정도를 넘어선 양아치의 행동에 주인공은 자신도 모르게 아까 보았던 그 호구를 쓰고 그 앞에 나선다.

232247B3-7C27-4826-8677-55723514BF25.jpeg

진서와 양아치 모두 한결을 보고 순간 얼을 타게 되고, 자신감 넘치게 나간것과는 달리 한결은 불안감과 긴장감에 휩싸이게 된다.

이미 알 사람은 알 것이다. 검도 보호구 중 머리를 보호하는 장비가 바로 '호구'라는 것을. 주인공 한결은 계속 괴롭힘을 당하며 호구 중의 왕이 될 것인가, 아니면 달라진 모습을 보이며 호구를 쓴 왕이 될 것인가! 웹툰 <고교호구왕>이다.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BL 추천
남성향 추천

통합 리뷰

세상을 떠들썩하게 한 코딩 영재 ‘소경민’의 석연찮은 죽음! 혹시 그가 죽지 않은 거라면… <인간졸업>
김슬기 | 2020-11-26
전사영은 운좋게 합격한 왕호그룹에서 재벌 남친을 쟁취할 수 있을까? <왕자님이 있다>
김슬기 | 2020-11-26
<나를 달래줘>, 욕구불만 유부녀·유뷰남
박성원 | 2020-11-25
이곳에서 황후가 될 수 없다면 다른 곳에서 황후가 되겠다! <재혼황후>
김슬기 | 2020-11-25
우리는 친구 맞지?, <해오와 사라>
나예빈 | 2020-11-24
만약 연인과의 사랑의 결말을 알 수 있으면... 똥차는 거르고 손쉽게 운명 같은 사람을 알 수 있지 않을까? <손 잡아 볼래?>
김슬기 | 2020-11-23
무너진 교권을 지키기 위해 교권보호국 소속 나화진의 참교육이 시작된다! <참교육>
김슬기 | 2020-11-23
악마처럼 날 괴롭히던 일진이 어느 날 조그만 인형 크기로 눈 앞에 나타났다?! <내 일진이 이렇게 귀여울리가 없어>
김슬기 | 2020-11-22
<비밀수업>, 백치남 길들이기
박성원 | 2020-11-21
악마였던 검찰수사관과 악마같은 검사의 범죄스릴 로맨스! <헬로맨스>
김슬기 | 2020-11-20
보통이 되기 위해 노력하는 우리들, <이토록 보통의>
나예빈 | 2020-11-20
친구의 연애는 내가 막는다!, <주간소년열애사>
나예빈 | 2020-11-19
알고 있지만 애써 무시하고 싶은 나의 감정, <방 안의 코끼리>
나예빈 | 2020-11-19
다가오는 이별을 맞이하는 여자의 홀로서기 성장기 <지금은 연애를 쉽니다>
김슬기 | 2020-11-18
작별과 작별하는 법, <아만자>
나예빈 | 2020-11-18
내 비밀을 유일하게 아는 아이돌이 나와 같은 대학 같은 과 동기라니….?!! <플레이, 플리>
김슬기 | 2020-11-17
마법같이 나를 치유해주는 사람을 만났다, <매지컬 메디컬>
나예빈 | 2020-11-17
유치원의 그림자를 파헤쳐라, <유치원 신드롬>
나예빈 | 2020-11-16
방송국 카페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며 알게 된 유명 아나운서의 실체..?!! <속보입니다>
김슬기 | 2020-11-16
새엄마의 친구들, 새엄마의 한계를 탈피한 수작
박성원 | 2020-1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