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동물귀 달린 훈훈한 남자들이 다가온다, <고개를 들어 달을 보라>

나예빈 | 2021-09-10 10:08
동물들의 귀는 복슬복슬해서 너무나 귀엽습니다.
소리가 나는 쪽으로 기울면서 쫑긋 거릴 때마다 당장이라도 쓰다듬어주고 싶죠.
그런데 누가 봐도 인기가 많을 것 같은 훈훈한 외모의 남자들이 동물 귀까지 가지고 있다면 어떨까요?

제가 오늘 여러분께 들려드릴 이야기는 로맨스라고 생각하면 너무 설레고, 동화 같은 따뜻함까지 가진 이야기입니다.

18D98A2B-C0CC-4F5E-9B8C-F297E93319A9.jpeg


달이 뜨면 사람들은 각자가 선호하는 이미지를 그 빛나는 것에 투영합니다.

소원을 들어주는 누군가 그곳에 산다고 믿으며 소원을 빌기도 하고, 아름다움에 감탄하며 사진을 찍기도 합니다.

누군가 살지 않을까 생각하며 달 속의 그림자로 생명체의 모습을 짐작하기도 하죠.



<고개를 들어 달을 보라>에서 달은 제목에 언급될 만큼이나 중요한 요소입니다.

예로부터 달의 기운을 받고 사는 종족들이 있었죠.


우리도 잘 알고 있는 달 토끼, 아주 센 힘을 가진 늑대인간, 아름다운 목소리를 가져 노래하는 달 두꺼비들이 그 종족들입니다.

이 외에도 여러 동물이 달로부터 힘을 얻고 살아가는데요. 이 모든 종족을 관리하는 게 바로 '제석천'이라는 존재입니다.

말 그대로 모든 것을 관리하는 가장 높은 직위의 존재라고 받아들이시면 될 것 같습니다.



1688A463-BFA6-4543-A2E6-98CFAAD81A45.jpeg


이 제석천은 인간 아이 중 한 명을 ‘달의 아이’로 점지하고 자신의 조력자로 키웠답니다.

완전히 자랄 때까지 인간 세계에서 살게 했던 거죠.


이 아이가 바로 '허보라'입니다.

문제가 하나 있다면 달의 아이는 하늘의 뜻인 만큼 본인도 선택할 수 없다는 거죠.

물론 거절할 방법도 없습니다.

더욱 심란한 상황을 만드는 요인이 하나 있습니다.

달의 아이가 되어버린 보라는 자신이 그런 존재인지도 모르고 살아가거든요.



다만, 눈에 귀신이 보여요.

나름 귀신들과 친해져 익숙하다고도 할 수 있지만 친구를 제대로 사귀지 못한다는 치명타가 있죠.


허공에 대고 대화를 한다며 아이들이 피해 다녀요.

그나마 다행이라고 할 수 있는 점은 친구인 바다와 함께하면 이 영적인 존재들이 사라집니다.

이 친구는 대체 어떤 능력을 갖췄길래 귀신도 쫓아낼 수 있는 걸까요.



CFAA0A8D-6092-4C06-9A47-2A9342BD9B3B.jpeg



느 때처럼 행복한 시간을 보내던 보라.

생일을 맞아서 바다와 함께 집으로 돌아가 파티를 하기로 했어요. 워낙 집안끼리도 친한 사이를 유지하고 있거든요.


하지만 갑작스레 학교로 온 전 학생을 안내하는 임무를 맡게 된 바다. 결국, 어쩔 수 없이 집에서 만나기로 한 채로 둘은 잠시 떨어져 있습니다.

아쉬운 건 바다도 마찬가지예요.

혹, 또 나쁜 귀신이 붙지는 않을까 걱정이 되어서 자신의 옷을 둘러줍니다.



그렇게 안전한 귀가에 성공할 줄 알았지만, 보이지 않는 영역은 일은 무시무시하다고 하죠.


긴 토끼 귀를 가진 남자가 나타나 제석천이 부른다며 달로 데려가야 한다는 이야기를 늘어놓아요.

하지만 아직 연애 한 번 제대로 해본 적이 없는 보라는 모쏠로 죽을 수 없다며 도망칩니다.




21925457-205A-46F4-9E0F-11D3427F7881.jpeg


결국 본인 생일 파티에 늦기는 했지만 나름 평화롭게 일을 끝마칩니다.


바다는 보라가 돌아간 뒤에 어떤 사건이 벌어졌다는 걸 알아차리고는 귀신들과 접촉을 시작해요.

어떻게 된 일일까요?

아무렇지 않게 영적인 존재와 소통이 가능하네요.

귀신을 쫓아낼 수도, 대화도 할 수 있는 걸 보면 보통이 아닌 것 같습니다.

사실 바다 역시 자신의 정체를 숨기고 있을 뿐, 사실은 달의 종족 중의 하나입니다.




60F58F05-33A5-46C5-BE6D-1AA3A88CA3C6.jpeg


달 토끼는 포기를 모릅니다.

그도 그럴 것이 가장 높은 위치에 계신 분의 부탁을 그냥 지나칠 수 없을 거예요.

가기 싫다는 이유 하나만으로 놓아주긴 어렵겠죠.

결국 우리와 같은 평범한 일상에서 사는 친구에게 부탁해 모쏠의 의미를 알아냅니다. 그리고서 보라가 도망친 이유가 연애 때문이라는 걸 알아차리죠.


그것 때문이라면 지금이라도 바로 이루어서 데려가야겠다고 결심을 하는데요. 들어주기 어렵다는 연애 소망을 어떻게 이뤄줄 생각일까요?


 

77AF3F7D-FB0C-4E53-ABB7-08123077D3B4.jpeg


엎친 데 덮친 격. 지금 보라의 상황에는 그보다 더 적절한 말이 없을 것 같아요.


귀신 소문으로 그렇지 않아도 교내에서 소문이 좋지 못했는데, 바다가 그런 보라를 감싸고 돈다는 이유로 질투하는 이가 하나둘씩 생겨납니다.


그 누구도 보라와 친구가 되지 않으려는 상황이죠.



누구나 아무런 노력 없이 갈 수 있는 화장실.

그곳에 들어간 보라는 칸 밖에서 자신의 나쁜 이야기를 하는 친구들의 소리를 듣게 됩니다.

기분은 나쁘지만 나갈 수도 없고, 어쩔 수 없이 숨을 죽이고 있게 됩니다.


끝나지 않고 이어지는 자신에 대한 부정적인 이야기. 나가도 서로 어색하지 않은 방법을 모색해요.


어차피 지금 나간다고 하더라도 불편한 건 친구들일 텐데. 이렇게까지 배려해주는 보라의 마음이 참으로 가슴 한 곳을 아리게 만드네요.



45A5D386-40EC-48C4-BB9D-231EFE9C0F30.jpeg


다행히도 누군가 들어와 보라의 편을 들어줍니다.

뒤에서 남에 관해 이야기하는 거 보기 좋지 않다면서요. 아마 이렇게까지 나서서 보라를 지지해주는 걸 보면 분명 친한 사이겠죠.


하지만 이게 무슨 일일까요?

화장실에서 조심스레 나오는 보라를 알아보지 못하는 친구. 보라 역시 친분이 없다고 느끼는지 둘은 어색한 표정으로 서로를 바라보기만 합니다.

어떤 이유로 잘 알지도 못하는 사이를 위해 언성을 높인 건지 궁금해집니다.



419BF731-C93E-4E2E-9639-F8942F1A6C37.jpeg


보라의 시련은 여기서 끝나지 않습니다.

무슨 일이 있어도 달로 데려가야 한다며 나타나 보라를 꾀어내려던 달 토끼가 학교로 들어왔거든요

마치 학생인 것처럼 귀까지 숨기도 연기를 하는 통에 무척이나 당황스럽습니다.


친구들에게 사실대로 말했다간 오히려 자신만 이상한 사람이 될 테니 쉽사리 입을 열지도 못해요.



귀여운 동물 귀 달린 잘생긴 친구들이 생긴다는 일.

생각보다 좋기만한 건 아닌 것 같아요.

지구에 남게 하려는 오랜 친구와 어떻게든 달로 데려가 제석천의 요구를 들어주려는 달 토끼.


둘의 노력 중에 어떤 것이 보라의 마음을 얻을 수 있을지 궁금해집니다.


기다리면 무료작품. 카카오페이지에서 만나보세요.




고개를 들어 달을 보라
작품정보 바로보기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투믹스 무료 웹툰
전연령
성인
완전판
BL 추천
남성향 추천

통합 리뷰

마음 한쪽이 몽글해지는 가족 이야기, <마당 씨의 가족 앨범>
나예빈 | 2021-10-20
<그녀가 알고싶다>, 뻔한데 재밌다는 게 이런 작품
박성원 | 2021-10-20
<살아남은 로맨스>, 죽음의 세계에서 살아 남아라.
이시윤 | 2021-10-17
<단짝의 경계>, 오랜만에 본격 백합
박성원 | 2021-10-16
<속궁합 컨설팅>, 연인과 헤어진 이유에 대하여
박성원 | 2021-10-16
따뜻한 위로가 되어줄 로맨스, <사랑하는 존재>
나예빈 | 2021-10-15
<서울역 드루이드>, 산업으로 거듭난 몬스터 침공 그리고 1,000년 묵은 주인공
박성원 | 2021-10-14
서툴어도 진정한 가족이 되어가는 부녀 성장기, <남주의 입양딸이 되었습니다>
정유주 | 2021-10-13
<정복의 시간>, 나도 뺏을 거야!
박성원 | 2021-10-13
최면학교, 최면과 초능력이 난무하는 학창물
박성원 | 2021-10-12
내 방에 모르는 남자아이의 문이 생겼다, <한 철 어스름>
나예빈 | 2021-10-10
<신도시>, 이번에는 신도시 유부녀다
박성원 | 2021-10-09
현실 속 능력뿜뿜 사이다녀가 로판 악녀에 빙의한다면? <악녀는 오늘도 즐겁다>
김예인 | 2021-10-09
<똑 닮은 딸>, 형제를 살해한 어머니 밑에서
박성원 | 2021-10-08
무협X악녀X먼치킨! <무협지 악녀인데 내가 제일 쎄!>
김예인 | 2021-10-07
모든 요소를 다 갖춘 올라운드 웹툰, <이런 영웅은 싫어>
이시윤 | 2021-10-06
관록의 제수씨, 매력넘치는 제수와 고뇌하는 주인공
박성원 | 2021-10-06
안나 아가씨는 우리가 지킨다 <고양이 아가씨와 경호원들>
이가은 | 2021-10-05
오늘의 섹스는 성공할 수 있을까?, 인싸의 고민
박성원 | 2021-10-04
쌍둥이 레시피, 경영+쌍둥이 하렘
박성원 | 2021-10-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