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와난 - 어서오세요 305호에

앙나니 | 2017-11-21 10:46

[웹툰 리뷰]어서오세요.305호에 - 와난

어서오세요 305호에! / 와난 / 네이버




그들은 특별하다고, 아니 특이하다고 생각한다.

우리와는 다르다고 생각한다.

옷입는 것도, 생각하는 것도, 하는 행동들도 그 모든 것들이 다른 사람이라고 생각한다.

굉장히 소수라고 생각한다.

이렇게 우리는 단순하게 오해한다.

그리고 그것이 맞다고 자부한다.


[웹툰 리뷰]어서오세요.305호에 - 와난

그러나 이 작가는 매우 똑같은 우리네들의 이야기에 단 한가지만 바꿨다.

등장인물의 성적취향.

그것만 제외하고는 모든 것들이 다 똑같다.

모두 다 똑같은 고민을 하고 똑같은 것을 먹고 똑같은 생활을 한다.

그들 역시 감정이 있고 상처를 받으며 그것을 아무렇지 않은 척 살아가고 있다.


대한민국의 여느 남자와 똑같은 이제 막 20살이 된 청년 김정현,

그리고 그의 게이 룸메이트와 남다른 성향을 가진 주변인들은 매일매일 시트콤 같은 일상 속에서 진지함을 겪는다.

그러나 매우 시트콤같아서 이 웹툰을 보는 내내 이상한 취향에 눈살이 찌부려지기보다는 자연스럽게 미소가 가게된다.

그들의 삶이 너무 웃기고 재밌기 때문이다.

그리고 어느 순간 그들을 아무렇지도 않게 생각하는 나 자신을 보게된다.


[웹툰 리뷰]어서오세요.305호에 - 와난

동성애라는 것이 어쩌면 사람들에게 거부감이 들 수 있음은 당연하다.

그러나 이 작가는 이런 거부감을 억지로 강요하지 않는다.

동성애가 뭐 어때서? 인정해! 라고 우기지 않는다는 뜻이다.

그는 있는 그대로. 자연스럽게 우리와 그들도 우리와 별 다를바 없는 똑같은 사람이라는 것을 인식시킨다.

그들도 그렇게 상처 받는다는 것을 보여주면서 말이다.



[웹툰 리뷰]어서오세요.305호에 - 와난

동성애라는 것이 아까도 말했듯이 거부감이 들 수 있다.

그렇기에 모든 사람들에게 인정하라고 강요할 수는 없다.

돼지바를 싫어하는 친구에게 덥다고 해서 돼지바를 먹으라고 강요할 수 없듯이 말이다.

그러나 분명한 건, 그 친구가 돼지바를 싫어하는 것이 개인의 취향 차이기 때문에 강요도, 뭐라고 할 수도 없듯이

그 친구도 역시 반대로 돼지바를 좋아하는 사람에게 그것이 왜 좋냐며 비난하고 비아냥 거릴 권리가 절대적으로 없다.



http://blog.naver.com/wjddkswlsl/221055043233

[출처] 와난 - 어서오세요 305호에|작성자 앙나니


삭제된 댓글 | 2022-07-04 22:46:29
댓글 작성자가 삭제한 댓글입니다.
삭제된 댓글 | 2022-07-04 22:50:02
댓글 작성자가 삭제한 댓글입니다.
웹툰가이드 PICK
웹툰가이드 인기글

통합 리뷰

세상에 이런 여동생은 없다! <후회 광공의 여동생이 되었다>
최예은 | 2022-08-11
나 대신 마녀가 되어줘 <마녀이야기>
미르강 | 2022-08-10
움츠러든 금쪽이를 위한 가족회복프로젝트 <전쟁광 남편의 아이를 빼돌렸다>
이혜민 | 2022-08-09
너의 플레이리스트가 궁금해! <플레이, 플리>
이혜민 | 2022-08-08
믿고 보는 활화산 작가 (강력 추천!) <오늘 저녁은 너다>
박성원 | 2022-08-06
코믹과 공포사이 그 어디쯤 <누나! 나 무서워>
이혜민 | 2022-08-05
내 짝꿍이 이럴 리 없어!<옆자리 짝꿍의 비밀>
김현우 | 2022-08-05
사채업자였던 내가 예쁜 쓰레기 아이돌에게 빙의했다?! <모노크롬 루머>
최예은 | 2022-08-05
너와 나를 정의하는 가장 어려운 난제 <아포리아>
이혜민 | 2022-08-04
이번엔 호락호학하게 죽지 않겠어!<폭군남편과 이혼하겠습니다>
이혜민 | 2022-08-03
룰루랄라 귀족 라이프를 위하여! <병약한 남주를 꼬셔버렸다>
최예은 | 2022-08-02
살아있는 자들을 향한 따스한 위로 <멜빈이 그들에게 남긴 것>
정유주 | 2022-08-01
한 폭의 그림과 같은 서사시 <야화첩>
이혜민 | 2022-07-29
로맨스와 스릴러 사이. <달이 사라진 밤>
미르강 | 2022-07-29
유쾌하고 시원한 사이다 액션 웹툰! <일진담당일진>
미르강 | 2022-07-29
멸망해가는 세상 속에서 살아남기 <1331>
미르강 | 2022-07-29
히어로를 짝사랑하는 빌런의 이야기! <순정빌런>
이시윤 | 2022-07-28
인생 10회차에 내 자리를 찾았다! <사생아 공주로 살아남기>
이혜민 | 2022-07-27
듣기만 하는 인형을 관두겠습니다. <잃고 나서야 깨달았다>
최예은 | 2022-07-26
그 쓰레기, 너 가져. <내 남편과 결혼해줘>
최예은 | 2022-07-25